강영식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장 “새 상상력으로 남북 교류”
강영식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장 “새 상상력으로 남북 교류”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9.09.27 10:10
  • 호수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장에 취임한 강영식 전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사무총장
▲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장에 취임한 강영식 전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사무총장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강영식 전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사무총장이 지난달 24일, 제7대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장으로 선출됐다.

강 신임 회장은 지난 20여년간 대북 인도 지원과 남북 교류 분야 현장을 누빈 전문가라는 평을 받는다.

그는 지난 2017년 공로를 인정받아 국민훈장 동백장을 수훈한 바 있다.

7대 회장으로 선출
남북교류 분야 탁월

강 신임 회장은 이날 남북협회 대회의실서 취임식을 갖고 정식 업무에 들어갔다.

그는 “우리는 새로운 상상력으로 남북 교류 협력 사업을 디자인해야 할 시기에 직면해 있다”며 “‘담대한 발상의 전환’을 통해 지속가능한 남북 교류 협력을 제도화해야 하는 우리의 임무는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민간과 지자체가 교류 협력 사업을 자율적이면서도 책임 있게 추진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우리 협회의 사회적 가치”라며 “남북 교류 협력의 핵심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위해 주어진 과제에만 매몰되는 것이 아니라 협회 비전을 완성하는 데 함께하자”고 당부했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