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일본 무역분쟁 대응 소위원회’ 활동 개시
국회 ‘일본 무역분쟁 대응 소위원회’ 활동 개시
  • 최민이 기자
  • 승인 2019.09.16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시사 정치팀] 최민이 기자 =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16일, ‘일본무역분쟁 대응 소위원회’(소위원장 지상욱, 바른미래당) 제1차 회의를 열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등 3개 부처로부터 업무보고를 받았다.

일본 무역분쟁 대응 소위원회는 일본 수출규제 대응 예산의 원활한 심사를 지원함으로써 일본과의 무역분쟁이라는 위기를 국회가 초당적이고 선제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구성됐다.

소위원회는 여야 동수의 총 6인으로 구성되며, 소위원장은 지 위원이 맡고 더불어민주당에서는 맹성규 위원과 송갑석 위원 및 심기준 위원이, 자유한국당에서는 이종배 위원과 김성원 위원이 참여한다.

이날 관계부처 업무보고를 시작으로 기업 대표와 연구기관 및 대학교수 등이 참여하는 전문가 간담회와 일본 무역분쟁 대응을 위해 지난 8월2일 확정됐던 추경예산의 집행상황 점검 등도 이뤄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