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유수 에이스경암 이사장 “소외 이웃들이 따뜻하게”
안유수 에이스경암 이사장 “소외 이웃들이 따뜻하게”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9.09.06 11:28
  • 호수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유수 에이스경암 이사장
▲ 안유수 에이스경암 이사장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안유수 에이스경암 이사장의 나눔 활동이 화제다.

에이스침대 산하 재단법인 에이스경암은 최근 안 이사장이 독거노인 및 소년소녀가장 등 소외계층을 위해 1억1000만원어치 쌀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증한 백미(10kg 4874포)는 성남시 관내 독거노인 4672세대, 소년소녀 가장 202세대 등 총 4874세대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안 이사장은 21년째 소외된 이웃을 위해 꾸준히 백미를 기부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1999년부터 시작한 기부는 현재까지 백미 10kg 기준 9만7000여포(97만kg)에 이르는데 1t 트럭 970대 분량, 누적 금액으로는 22억원에 달한다. 

소외계층에 쌀 4874포 기부
지금까지 1t 트럭 970대 분량

안 이사장은 소방관 지킴이로도 유명하다.

지난 4월 발생한 강원 지역 대형 산불서 부상을 입은 소방관들의 치료비뿐만 아니라, 순직자녀 장학금, 사기 진작 격려금 등을 지원했다.

지난 2010년부터 올해까지 소방관을 위해 기부한 금액은 18억원에 이른다.

안 이사장은 “독거노인이나 소년소녀 가장들이 상대적으로 소외감을 느낄 수 있는 시기에 위로의 마음을 전하기 위한 쌀 기부를 지속해오고 있다”며 “소외된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하게 보낼 수 있도록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꾸준히 이어나가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