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전의 날 밝았다’ 조국 청문회 일정…여야 총력전 불가피
‘결전의 날 밝았다’ 조국 청문회 일정…여야 총력전 불가피
  • 박 일 기자
  • 승인 2019.09.06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화 나누는 여상규 법사위원장과 송기헌 더불어민주당 법사위 간사
▲ 조국 청문회 일정과 관련해 대화 나누는 여상규 법사위원장(사진 가운데)과 송기헌 더불어민주당 법사위 간사

[일요시사 정치팀] 박 일 기자 = 오늘(6일), 시작되는 ‘조국 청문회’ 일정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 등 여야는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 회의실서 인사청문회를 열고 조 후보자에 대한 각종 의혹에 대해 날선 공방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조 후보자는 자신을 둘러싼 딸 관련 의혹, 사모펀드 의혹 및 조 후보자 가족이 운영해온 웅동학원과 관련된 해명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한국당에선 장제원, 김도읍, 김진태, 주광덕, 이은재 의원이 청문회에 나설 예정이며 민주당에선 송기헌, 금태섭, 백혜련, 박주민 의원이 나선다.

조 후보자는 이날 국회에 도착해 각종 의혹에 대한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지 않고 국회 방문자센터를 지나 법사위 회의실 안으로 들어섰다.

이날 조 후보자 인사청문회는 잠시 후인 10시부터 개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