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PS 몰래 설치해 맞선녀 스토킹
GPS 몰래 설치해 맞선녀 스토킹
  • 김경수 기자
  • 승인 2019.08.22 17:59
  • 호수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시사 취재2팀] 김경수 기자 = 결혼정보업체를 통해 알게 된 30대 여성을 스토킹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청주흥덕경찰서는 지난 15일, 위치정보법 위반 및 주거침입, 상해 등의 혐의로 A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6월3일부터 7월27일까지 결혼정보업체를 통해 알게 된 B씨의 차량에 GPS(위성위치추적장치)를 몰래 설치해 B씨의 뒤를 쫓은 혐의도 받고 있다.

B씨가 집을 비운 틈을 타 몰래 B씨의 집에 침입한 A씨는 B씨와 만나는 남성을 폭행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 출석한 A씨는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