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박 돈 잃자 당구장 불질러
도박 돈 잃자 당구장 불질러
  • 김경수 기자
  • 승인 2019.08.22 17:54
  • 호수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일요시사 취재2팀] 김경수 기자 = 도박 도중 당구장에 불을 지른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대구 성서경찰서는 지난 16일, 당구장에 불을 지른 혐의(현주건조물방화치상)로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지난 15일 오전 10시4분경 대구시 달서구 죽전동의 6층짜리 선물 3층에 있는 당구장에 휘발유를 뿌리고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이 불로 A씨가 2도 화상을, 다른 일행은 1도 화상을 입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당구장서 도박으로 돈을 잃자 홧김에 불을 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2주 동안 병원 치료를 받아야 해 퇴원하는 데로 정확한 범행동기 등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