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고령사회연구원 역할과 비전
건강고령사회연구원 역할과 비전
  • 자료제공 : 뉴스와이어
  • 승인 2019.08.19 10:02
  • 호수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화 사회 지혜롭게 대처하자

고령화 사회에 대비한 교육·의료·보건·산업 분야의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연구 및 정책 솔루션 개발을 위해 건국대와 건국대병원이 ‘건강고령사회연구원’을 설립하고 지난달 31일 개소식을 열었다.

국대 건강고령사회연구원은 고령화와 관련해 의학 보건 분야뿐만 아니라 교육과 산업 등 고령화와 관련한 사회 전반적 문제를 종합적으로 연구하는 시스템을 구축해 건강한 고령사회를 만들기 위한 정책과 솔루션을 제시하고 급속하게 진행되고 있는 고령사회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됐다. 

대비

유자은 이사장은 축사에서 “고령화로 인한 사회적 위기를 지혜롭게 대처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건국대와 건국대병원이 함께 건강고령사회연구원을 개소하게 됐다”며 “연구원에서는 고령사회에 관한 기초적 연구뿐만 아니라 고령사회가 필요로 하는 실효성 있는 정책을 제안하고 종합적인 시스템을 구축하는 데 공헌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유 이사장은 “병원과 대학의 연구진뿐만 아니라 국내외 다양한 대학, 연구기관, 행정기관, 민간기업, 의료기관, 행정기관, 민간기업, 지역사회와의 협력과 공동연구를 통해 앞으로 이 분야를 이끌어갈 중추적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종합·체계적 연구·정책 솔루션 개발
기초적 연구에 실효성 있는 정책 제안

건강고령사회연구원은 고령사회에 대비한 교육, 의료, 보건, 산업 분야의 연구를 진행한다. 교육 분야는 고령사회 관련 분야의 전문 인력 양성에 중점을 두고 교육과정 개발과 교육 훈련, 프로그램 개발과 출판, 해외 교육기관과의 국제 협력 구축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의료 분야의 중점 목표는 고령사회에 맞는 건강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이를 위한 내외부의 네트워크 시스템 개발, 관련 임상의학 연구, 고령인구의 건강을 위한 노쇠 예방 정책 연구다. 
보건 분야는 정부 정책에 발맞춰 지역 보건소 등 지역사회와 연계한 서비스를 개발하고 커뮤니티에서 환자를 돌보는 케어 연구 등을 지속할 예정이다. 

“앞으로 고령사회 이끌어갈 
중추적인 역할 담당할 것”

산업분야는 4차 산업혁명기술을 접목한 시니어 친화 산업 기술개발, 정부 정책 제시 등 고령사회와 관련한 새로운 솔루션을 제시하는 것이 핵심이다. 
민상기 총장은 축사에서 “건강고령사회연구원을 정부가 신성장동력 산업으로 육성하고 있는 바이오헬스 분야와 연계하고 2020년부터 시작되는 BK21 4단계 인재양성 사업의 융복합형 모델로도 발전시켜 이 분야의 선도적인 연구기관으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여

유병철 건강고령사회연구원 원장은 “건국대병원은 2015년 시니어친화병원을 선언한 후 고령 환자가 병원을 편안히 이용할 수 있도록 환경과 시스템을 구축해 왔다”며 “이제는 일상이 된 고령사회에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개소하게 됐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