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26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제1226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 백운비
  • 승인 2019.07.08 10:00
  • 호수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영균
남·1994년 4월14일 오시생

저는 직장에 적응을 못해 친구와의 동업을 생각하고 있는데, 마음이 매우 불안합니다. 친구는 1994년 11월 유시생입니다. 어떤 선택을 해야 할지 길을 알려주세요.

지금은 운이 좋지 않은 시기라 독립하면 안 됩니다. 업종, 노력과 관계없이 실패합니다. 실패하면 그동안 돈독했던 우정마저 무너지게 됩니다. 앞으로 5년간은 직장에서 벗어나면 후회합니다. 직장에 적응을 못하는 것은 귀하의 욕심 때문입니다. 난관을 잘 극복하세요. 귀하는 29세에 연분을 만나 31세에 결혼하게 됩니다. 상대는 돼지띠나 범띠 중에 있습니다. 처운이 좋아 현모양처를 맞이하게 되나 귀하의 바람기로 부인이 마음고생을 하게 됩니다. 귀하에게는 항상 제2의 여성이 연관되는데 마음의 경계를 늦추는 일이 없도록 하세요.

 

배유진
여·1988년 8월25일 오시생

살아온 기간은 짧지만 파란만장한 일들을 겪다 보니, 계속 비관 속에서 헤매고 있습니다. 이제 겨우 안정을 찾아가고 있으나 무엇을 해야 할지 걱정이 많습니다.

귀하는 일찍이 이성관계를 접하게 돼 몸과 마음이 모두 무너져 내렸고, 방황과 갈등 속에서 스스로를 혹사시키고 있습니다. 귀하는 재능이 많고 심성이 착하며 용모 또한 뛰어나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몇 년 전부터 끼어든 악운으로 좋지 않은 과거를 만들었습니다. 이제 폭풍은 지나가고 새로운 희망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주변 정리를 빨리 하세요. 아직 이성에 의한 악재가 남아 있습니다. 귀하는 내년에 범띠의 인연과 평생 가약을 맺습니다. 일적으로는 영업직에 종사한 뒤 2021년 개업으로 성공의 출발점에 서게 됩니다.

 

민상윤
남·1973년 7월22일 미시생

결혼 이후 계속 실패만 하고 있습니다. 1970년 9월 인시생인 아내 때문이라고 해서 정말 헤어져야 하는지 고민이 많습니다. 어떻게 해야 하나요.

지금까지의 모든 실패가 부인 때문이라는 것은 잘못된 판단입니다. 오히려 그동안 귀하가 건강하고 안전하게 지낼 수 있었던 것은 부인의 운기 덕분입니다. 귀하의 운이 박복하고 부족해 불운에 시달려왔지만 올해 말까지가 마지막 고비입니다. 안경점 또는 안경 부속품 생산업으로 성공에 이릅니다. 직업은 계속 유지하세요. 내년 전반기에 자금 지원도 받고 많은 혜택이 주어집니다. 부인도 동참하도록 하세요. 애매한 동업이나 친지의 동참은 냉정하게 거절하고 직원을 늘리는 것이 좋습니다. 부인의 동행에 힘입어 경제적 성공의 기반을 마련하게 됩니다. 

 

홍수영
여·1988년 10월17일 미시생

현재 지방에서 교사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이제 도시로 이직하고 싶은데 저에게 기회가 있을지 궁금합니다. 또 아직 혼자인데 혹시 독신운은 아닌지요.

내년에 이직의 꿈이 이뤄집니다. 올해 후반쯤 관계 기관에 본인의 의견을 간단명료하게 전달하면 아주 효과적입니다. 내년부터는 교직에 있으면서 문화사업 방면과 연결돼 성공에 이르게 됩니다. 그리고 지금까지의 남성들은 연분이 아닙니다. 이미 스쳐간 사람들은 빨리 잊으세요. 미련을 가져봐야 헛된 노력입니다. 내년 후반에 좋은 연분이 나타나며 그동안 그리던 천생연분을 맞이하게 됩니다. 상대는 쥐띠나 범띠 그리고 한 살 연하인 뱀띠 중에도 있습니다. 다만 4월생은 피하세요. 다행히 결혼운이 좋아 축복 속에서 행복이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