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도 안 되는 피임법
말도 안 되는 피임법
  • 자료제공 : 뉴스와이어
  • 승인 2019.06.24 09:36
  • 호수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경험 청소년 10명 중 4명 “피임하지 않는다”

최근 유튜브가 검색 플랫폼으로 자리 잡으면서 10대부터 노년층까지 음악감상, 공부, 검색 등을 모두 유튜브로 하는 추세이다. 그러다 보니 ‘피임’으로 검색하면 매우 많은 동영상이 나오는데 어떤 것을 봐야 할지 고민이 될 정도이다. 그중에서도 공부 방법으로 유명한 유튜버 ‘공신’이 ‘말도 안 되는 피임법’을 주제로 동영상을 올려 화제가 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가 중1부터 고3까지 6만명을 조사해 2018년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10대 청소년의 성관계 경험률은 계속 증가하는 추세이다. 2017년 성관계 경험을 했다고 답한 청소년은 5.7%로 20명 중 1명 이상이었다. 또한 성경험 청소년들의 10명 중 4명은 피임을 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성인도 20% 선

또한 서울대 보라매병원의 2014년 조사에 따르면, 20~59세 여성들의 피임법 중 질외사정이 61.2%, 생리주기 조절이 20%, 남성 콘돔 착용 11%, 여성 피임약 복용이 10%로 10년 전 조사 때보다 질외사정이 50% 늘고, 콘돔 착용이 30% 이상 줄어드는 등 피임실천율은 오히려 상당히 퇴보한 상태이다. 실제 성인의 피임실천율조차 20% 선에 머물고 있다는 점이 지적됐다. 
유튜버 ‘공신’은 청소년들이 한순간의 실수로 많은 어려움을 겪을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10대 청소년의 피임은 특히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따라서 어른들이 먼저 제대로 된 성 인식을 갖고, 청소년들이 성교육을 적기에 올바른 방법으로 받을 수 있도록 도와야 한다며 방송을 마쳤다. 
이처럼 급변하고 있는 10대들의 성 현실에 맞게 10대에게 성교육을 실질적이고 체계적인 방법으로 해야 할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10대 성교육은 건전한 성 가치관, 구체적인 피임 방법과 피임 선택방법, 난임을 예방하는 건강 관리법까지 다양한 측면을 고려해야 한다고 주장해왔다. 

유튜버 ‘공신’ 동영상 올려 화제
10대 학생들 성관계 경험률 증가

10대를 위한 성교육은 상대방과 나의 몸을 사랑하고 존중하는 건전한 성 가치관, 피임방법에 따라 달라지는 피임 성공률, 연령대별 라이프스타일 등을 고려해 적절한 피임 종류 선택법 및 피임 방법을 구체적으로 상세하게 가르쳐야 한다. 가정에서도 10대 자녀와 함께 자녀 눈높이에 맞춰 성에 관한 대화를 나누며 가르치는 노력을 하고, 성인이 되기 전 청소년기에 학교와 사회가 공동으로 성교육을 제대로 실시하기 위해 연구해야 할 것이다.
백은정 대한산부인과의사회 피임생리연구회 연구위원은 “만혼과 고령 출산이 일상화되면서 난임이 중요한 사회적 문제가 됨과 동시에 여성의 전 생애주기에서 피임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성교육 시간에 상세한 피임 방법은 물론, 산부인과 조기 검진과 치료가 필요한 여성질환 등 건강관리 방법까지 함께 강의돼야 한다”고 말했다. 

한순간 실수로 많은 어려움
실질적·체계적 성교육 필요

초경 이후 생리 양상만 잘 살펴도 생리통, 생리량 과다, 생리불순 등의 문제가 발생했을 때 산부인과 조기 검진 및 치료를 통해 부작용을 예방할 수 있다. 
가장 흔한 생리통이나 생리불순도 약국에서 쉽게 살 수 있는 경구 피임약을 하루 1알 정해진 용법대로 복용할 경우 증상 개선 및 99%의 피임 효과를 볼 수 있다. 또한 피임약은 복용을 멈추면 몇 달 내로 가임력이 회복될 수 있어, 미혼여성이 사용하기에 적합한 피임법이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공익활동으로 10년째 진행 중인 ‘산부인과 의사가 학교로 찾아가는 성교육’ 강의를 올해도 진행 중이며 산부인과전문의의 성교육을 원하는 학교의 신청을 받고 있다. 

시대가 변했다

또 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이를 위해 최근 중고등학교 보건실 배포를 위해 ‘피임 생리에 관한 러브앤톡’이란 소책자 2만부를 제작했으며, 기관별로 200부씩 선착순 신청을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