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아라 슛돌이> 이강인, 최연소 주장+ 축구 영재…“박지성이랑 광고로 활약”
<날아라 슛돌이> 이강인, 최연소 주장+ 축구 영재…“박지성이랑 광고로 활약”
  • 김민지 기자
  • 승인 2019.06.09 10:22
  • 호수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날아라 슛돌이 이강인 (사진: KBS2 '날아라 슛돌이', 온라인커뮤니티)
▲ 날아라 슛돌이 이강인 (사진: KBS2 '날아라 슛돌이', YTN)

[일요시사 취재 2팀] 김민지 기자 = <날아라 슛돌이>로 축구계에 눈도장을 찍었던 이강인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9일 열린 <2019 U20 월드컵-대한민국 세네갈 8강전>서 이강인이 '1골 2도움'으로 승전보를 울리자 그에게 많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앞서 한일 월드컵으로 국내 축구 열풍이 불었던 2009년, KBS2에서 <날아라 슛돌이>란 방송으로 유망주들을 발굴해낸 바 있다.

<날아라 슛돌이>는 총 6기까지 방송, 이강인은 당시 출연했던 또래들 중 가장 전도유망한 선수로 꼽히기도 했다. 

초등학교 1학년생이던 이강인은 혼자 힘으로 3~4명을 제치거나 다방면으로 높은 기량을 뽐냈다.

이에 이강인은 <날아라 슛돌이>로 유명세를 떨치다 10년도엔 박지성 선수와 유소년 축구클럽 CF를 찍으며 많은 사랑을 받기도. 

한편 이강인은 <날아라 슛돌이> 후 열한 살 무렵 스페인구단서 활약, 세계적인 공격수 로베르토 솔다도의 극찬을 받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