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글와글 NET세상> 성매매 태국녀의 정체 설왕설래
<와글와글 NET세상> 성매매 태국녀의 정체 설왕설래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9.06.04 12:00
  • 호수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고 한 건가? 모르고 한 건가?

[일요시사 취재1팀] 박민우 기자 = 인터넷서 이슈가 되고 있는 사안을 짚어봅니다. 최근 세간의 화제 중에서도 네티즌들이 와글와글하는 흥미로운 얘깃거리를 꺼냅니다. 이번주는 성매매 태국녀의 정체에 대한 설왕설래입니다.
 

▲ 경찰에 붙잡힌 태국 성전환 수술을 한 트랜스젠더들

외국인 여성 성매매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그중에서도 태국녀들이 눈에 띄게 늘고 있는데 심지어 성전환 수술을 한 트랜스젠더도 적지 않아 충격을 주고 있다.

최근 인천 시내서 오피스텔 20채를 빌려 불법 성매매 업소를 운영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지방경찰청 생활질서계는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총책 A씨 등 5명을 구속하고 B씨 등 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목소리 수술도

이들은 올해 1월부터 지난달까지 인천시 부평·남동·연수구 일대에 오피스텔 20채를 빌려 불법 성매매 업소를 운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태국인 여성 20명가량을 고용해 성매매를 시킨 뒤 수억원을 번 것으로 조사됐다.

앞서 태국인 여성 300여명을 부산과 울산 등 국내에 입국시켜 성매매를 하도록 한 폭력조직과 업주가 경찰에 검거되기도 했다. 이들은 태국 현지 공급책인 한국인을 통해 모집한 태국인 여성들을 3개월짜리 관광비자로 국내에 들어오게 한 뒤 1인당 소개비 100200만원을 받고 전국의 성매매업소로 팔아 넘겼다.

태국인 여성들은 한국 마사지 업소에서 일하면 많은 돈을 벌 수 있다는 말에 속아 국내에 입국한 것으로 드러났다. 한 사람당 300만원가량인 입국 비용을 모두 갚을 때까지 인천 마사지 업소에서 성매매를 해야 했다.

문제는 성매매업소에 고용된 태국인 여성 가운데 트랜스젠더도 끼어 있다는 점이다. 법적으론 남성이지만 성전환 수술을 한 것. 경찰 수사 결과 태국 성전환자를 고용해 한국 남성들에게 성매매를 알선한 것으로 확인되기도 했다.

성매매 광고 사이트를 통해 성매수자를 모집, 성전환 사실을 속이고 남성들에게 접근했다. 이를 위해 성형수술은 물론 목소리 수술까지 한 것으로 드러났다. 트랜스젠더들은 성매수남을 상대로 1시간에 20만원, 2시간에 30만원을 받고 성매매를 했다. 성매수남들은 성전환 사실을 모르거나 성관계를 가지며 성전환 여성임을 알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트랜스젠더 성매매 적발이 늘다 보니 국내 법원의 판결도 이어지고 있다. 최근 화제가 됐던 재판은 지난 2월 대법원의 결정. 트랜스젠더 태국인이 성매매 혐의로 실형을 확정 받았다.

외국인 여성들 성매매…잡고 보니 성전환
법적으론 남성 ‘트랜스젠더 ’업소에 고용 

대법원 1(주심 김선수 대법관)는 태국인 C씨의 상고심서 징역 1년에 추징금 18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성전환 수술을 받은 C씨는 201711월부터 다음해 3월까지 태국인 트랜스젠더 16명을 한국인 알선업자에게 소개해준 뒤 1인당 월 100만원씩 소개료를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와 함께 자신도 직접 성매매를 한 혐의도 받았다.

그렇다면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의 생각은 어떨까. 다양한 의견은 다음과 같다.

진짜 큰일이다. 말세다 말세’<cleo****> ‘성매매가 아니라 사기네’<xmj0****> ‘이상한 마사지 업소 많은 걸 보면 일부러 찾는 사람들이 부지기수라는 얘기임’<lanm****> ‘남자랑? 정말 요지경이다’<grag****> ‘알고 한 건가? 모르고 한 건가?’<paco****> ‘건설현장 80%가 외국인, 서비스업은 조선족 중국인들이 점령, 이제 성매매까지’<shk7****>
 

저렇게도 하고 싶을까?’<revo****> ‘하다 하다 남자를 들여와 남자를 상대하게 하다니외국여자 좋아하다 외국 남자랑 자고진짜 세상이 망조가 드는구나’<sea2****> ‘고작 그짓거리 하려고 성전환을 했나? 양쪽 다 참’<goll****> ‘남자끼리 성매매도 불법인가? 거참 아리송하네’<wilc****>

비참한 느낌이 든다. 내 주위의 멀쩡한 어른, , 동생들일 수도 있는 사람들이 속으로는 저런 저열하고 음란한 생각을 가지고 산다니’<oohw****> ‘시골까지 태국 마사지가 들어와 있음. 전부 불체자나라 진짜 박살나게 생겼다’<cptm****> 원효대사 해골물 이야기가 떠오른다. 모르고 그냥 넘어갔으면 아무 일 없었을 것을알고 나니 얼마나 괴롭고 끔찍한 기분일까? 정말 심심한 위로를 전하고 싶다’<bzy3****>

노래방이고 안마방이고, 방이라고 나온 것들은 모두 퇴폐. 허가를 내주지 말던가. 단속을 제대로 하던가. 경찰도 검찰도 국회도 알면서 모른 척’<naro****> ‘마사지 명함 수없이 뿌린다. 전부 불법 성매매다. 근데 이 나라는 그냥 나둔다. 사회가 병들던 말든’<bsmf****> ‘한 번의 쾌락을 쫓다가 평생 불행해지는 수가 있다. 사람답게 상식적으로 살자 좀’<skwo****> ‘성매매 처벌 강화해라. 수요가 많으니 공급도 넘처나지’<ulto****>

1시간 20만원

성욕은 누구에게나 있는 것이지만 건전하게 합시다. 사랑하는 사람과만 하고 위생적으로 하고요. 음성적으로 이상한 곳에 출입하지 마시고요. 인간이 동물적 욕구에 이끌려 이성적이고 양심적인 판단도 못한다면 정말 살아서 뭣합니까?’<kimm****>


<pmw@ilyosisa.co.kr>

 

<기사 속 기사> 외국인 성매매는?

경찰청에 따르면 지난해 적발된 외국인 성매매 종사자는 1182명으로, 전년(954)에 비해 23.8% 증가했다.

같은 시기 전체 성매매 종사자 검거 인원이 22845명에서 16149명으로 29.3% 줄어든 것과 대조를 이룬다.

지난해 말 기준 불법체류자는 355126명으로 전년(25만명)과 비교해 1년 새 10만명가량 폭증했다.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