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세한 LPGA 창립자
별세한 LPGA 창립자
  • 자료제공: <월간골프>
  • 승인 2019.05.27 09:58
  • 호수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릴린 스미스 누구?

12명 동료와 함께 공동 설립
세계 골프 명예의 전당 멤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창립자 중 한 명인 마릴린 스미스가 지난 4월10일 향년 89세로 별세했다.

마릴린 스미스는 1950년에 앨리스 바우어, 패티 버그, 베티 다노프, 헬렌 뎃웨일러, 마를렌 바우어 헤그, 헬렌 힉스, 오팔 힐, 베티 제임슨, 샐리 세션스, 셜리 스포크, 루이스 서그스, 베이브 자하리스 등 12명의 동료와 함께 LPGA를 공동으로 설립했다.

그녀는 선수 시절 메이저 대회 2회 우승 포함 통산 21차례 우승을 거뒀고 1958년부터 1960년까지 LPGA 대표를 역임했다. 1973년에는 TV중계에서 최초의 남성골프대회를 해설하기도 했다. 2006년에는 세계 골프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

스미스는 뱅크 오브 호프 파운더스컵이 열린 지난 3월24일 대회장에 나타나 박성현(26·솔레어) 등 선수들에게 격려의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생전 마지막 공식석상이었다.

마이크 완 LPGA투어 커미셔너는 “마릴린은 더 나은 세상을 만들고 떠났으며 우리에게 나아가야 할 기준을 제시해줬다”며 애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