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화제인’ 정다은, 얼짱시대 후 모습은? ‘사클’ 속 의미심장 사진 “올릴 때 알아봤다”
‘SNS 화제인’ 정다은, 얼짱시대 후 모습은? ‘사클’ 속 의미심장 사진 “올릴 때 알아봤다”
  • 김민지 기자
  • 승인 2019.05.15 19:39
  • 호수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정다은 SNS / 사운드클라우드)
▲ (사진: 정다은 SNS / 사운드클라우드)

[일요시사 취재2팀] 김민지 기자 = SNS 화제인 정다은 씨의 최근 행보를 향해 세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15일 정다은 아나운서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등장함과 동시에 과거 코미디 TV <얼짱시대>를 통해 대중에 이름을 알린 동명의 유명인 정다은(이태균) 씨 역시 화제로 떠오르고 있다.

앞서 정 씨는 <얼짱시대>를 통해 처음 방송에 출연, 이후 SNS와 사운드클라우드 등에서 음악 활동을 이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그녀는 지난 2017년을 마지막으로 돌연 SNS 및 모든 활동을 중단해 많은 이들의 의문을 자아냈다.

이에 더해 15일 SBS funE를 통해 제기된 20대 방송인 정 씨의 마약혐의 복역 보도와 관련해 정 씨가 연루된 것이 아니냐는 추측까지 불거진 상황.

심지어 그녀의 마지막 SNS 게시물엔 한 누리꾼이 “저분 교도소 가셨냐”라고 묻자 다른 누리꾼이 “사운드클라우드 커버에 떨(‘대마초’를 칭하는 은어) 사진 올릴 때 알아봤다”라는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이에 해당 보도를 접한 많은 이들이 정 씨의 근황에 대해 우려를 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