뿌연 하늘 어찌할꼬?
뿌연 하늘 어찌할꼬?
  • 자료제공: <월간골프>
  • 승인 2019.05.07 09:30
  • 호수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심하면 예약 취소 가능

공무원연금공단 운영 상록골프장
‘비상저감조치’ 시행 날 자유롭게

공무원연금공단은 지난 3월21일 공단이 운영하는 상록골프장(천안·화성·남원·김해) 이용과 관련해, 미세먼지 또는 초미세먼지의 등급이 ‘매우 나쁨’이거나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된 날은 자유롭게 예약을 취소할 수 있게 했다고 밝혔다.

공무원연금공단은 미세먼지 관련 취소 기준을 세우고 이를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이 시행된 지난 2월15일부터 소급해 적용하기로 했다.

따라서 이 조치 시행 전이라도 2월15일 이후 미세먼지를 이유로 골프예약을 취소했다면 예약정지기간이 부과되지 않았다. 

공무원연금공단 관계자는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연속으로 시행될 정도로 공기질이 안 좋은 상황에서도 위약벌칙 때문에 어쩔 수 없이 골프장을 이용하는 고객이 없도록 이번 조치를 시행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