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호사 붙여줘” 뻔뻔한 납치 미수범
“변호사 붙여줘” 뻔뻔한 납치 미수범
  • 김경수 기자
  • 승인 2019.04.19 11:04
  • 호수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시사 취재2팀] 김경수 기자 = 여학생 2명을 잇달아 납치하려 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청주흥덕경찰서는 지난 13일 A씨를 미성년자약취유인 미수 혐의로 붙잡아 조사했다.

A씨는 지난 9일 오후 9시와 10일 오후 5시경 두 차례에 걸쳐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길가서 중학생 B양과 초등학생 C양을 납치하려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의 행동을 수상히 여긴 B양 등은 그 자리서 달아났다. 

경찰은 탐문수사에 들어갔고, A씨는 지난 12일 범행 장소 주변을 맴돌다 인근 상가 주인에게 붙잡혔다.

경찰에 인계된 A씨는 “변호사를 선임해달라”며 범행동기 등에 대해 함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