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최고의 마이다스‧마이너스 손은?
여의도 최고의 마이다스‧마이너스 손은?
  • 최현목 기자
  • 승인 2019.04.08 14:40
  • 호수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원님 재산이 기가 막혀∼

[일요시사 정치팀] 최현목 기자 = 과연 여의도 금배지들 중 2018년 한 해 동안 가장 많이 번 사람은 누구고, 많이 잃은 사람은 누굴까. <일요시사>는 국회의원들의 2018년 총재산 증감액을 기준으로 여의도 최고의 마이다스·마이너스 손을 살펴봤다.
 

▲ 박정(사진 왼쪽)·김병관  더불어민주당 의원
▲ 박정(사진 왼쪽)·김병관 더불어민주당 의원

공직자윤리위원회는 지난달 28일, 고위공직자들의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을 공개했다. 고위공직자라면 누구도 피해갈 수 없는 정기 재산신고 현황이다. <일요시사>는 ‘국회의원 재산총액 현황(2019 정기 재산변동신고)’을 입수해 국회의원들의 2018년도 재산 증감내역을 확인했다. 증감내역은 총재산 증감액(가액 변동액+순재산 증감액)을 의미한다. 기준은 지난해 12월31일이다.

억 단위로∼

국회의원 289명 중 총재산이 가장 많이 증가한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박정 의원(경기 파주 을)이다. 그의 재산은 지난해 22억6933만원이 증가했다. 가액변동액이 9억8497만원, 순재산이 12억8436만원 늘었다. 부동산 가치의 증가와 채무의 감소 때문으로 해석된다. 박 의원은 본인과 장남 명의로 4채의 건물을 신고했다. 

그중 박 의원 본인의 이름으로 신고된 건물은 3채다.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의 단독주택은 3억5500만원서 100만원가량의 가치가 감소했다. 반면 서울 마포구 상암동의 빌딩은 325억4109만원서 334억9500만원으로 9억5390만원이 증가했다.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의 13억1200만원짜리 연립주택도 3200만원 상승해 13억4400만원이 됐다. 

박 의원은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에 임야를 갖고 있다. 1195만원이던 이곳은 실거래가 기준 7만3000원이 올랐다. 장남은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오피스텔서 1000만원 전세권을 빼, 논현동의 오피스텔 신규 임대차보증금으로 넣었다. 

예금은 크게 감소했다. 증가액은 9억1374만원인 데 반해 감소액은 21억1854만원에 달했다. 이에 따라 기존 58억9765만원이던 예금은 46억9285만원으로 줄었다.

박 의원 본인의 예금이 가장 크게 감소했다. 30억3680만원이던 예금이 16억7657만원으로 줄었다. 신한은행 예금서 12억9211만원이 감소했기 때문이다. 

반면 박 의원의 배우자는 16억5871만원서 17억9933만원으로, 장남은 5억8793만원서 5억9223만원으로, 차남은 6억1420만원서 6억2471만원으로 예금이 늘었다.

박 의원 가족의 예금이 전체적으로 줄어든 이유는 대출금 일부 상환에 의한 것이다. 박 의원은 재산을 신고하면서 변동 사유에 “임대수입, 급여수입, 저축예금 수입 등으로 예금이 증가하고, 증가된 예금서 대출금 일부상환으로 감소됐다”고 밝혔다. 

이에 박 의원이 지고 있던 채무가 크게 감소했다. 신한은행서 지고 있던 채무 175억 중 25억을 상환해 150억이 됐다. 정치자금법에 따른 계좌의 예금도 크게 줄었다. 기존 5056만원이던 예금은 70만원으로 4986만원이 감소했다.

박정 22억↑ 최고 수완가
김병관 1600억↓ 어쩌다…

총재산이 가장 크게 줄어든 국회의원은 더불어민주당의 김병관 의원(경기 성남 분당 갑)이다. 그는 2018년 한 해 동안 1671억6318만원의 총재산이 감소했다. 가액변동으로 610억339만원이 감소하고, 순재산 1061억5979만원이 줄었다.

김 의원이 소유한 게임회사 웹젠의 주식가치가 줄어든 것이 총재산 감소의 가장 큰 원인으로 읽힌다. 1년 사이 웹젠의 주가는 40%가량 감소해 김 의원이 보유한 지분가치는 1600억원 이상 줄었다.

김 의원이 보유한 유가증권을 보면 웹젠의 주식가치는 기존 3684억3675만원서 2009억6550만원으로 감소했다. 반면 회사채는 68억9315만원서 118억1926만원으로 49억2610만원이 증가했다.

김 의원은 기존의 예금을 회사채 매입에 사용했다. 김 의원과 배우자의 예금은 469억2933만원서 422억7217만원으로 46억5716만원이 줄었다. 이 중 김 의원의 예금 감소폭이 크다. 465억8316억원서 418억3227만원으로 감소했다.

웹젠은 지난 2000년 설립된 게임회사로 2001년 출시한 게임 ‘뮤 온라인’이 흥행하면서 웹젠도 덩달아 유명해졌다. 지난해 12월 기준으로 웹젠의 시가총액은 7521억원에 이른다. 김 의원은 웹젠의 최대주주다. 

김 의원은 비상장주식으로 주식회사 카카오게임즈의 주식 28만2500주를 갖고 있다. 이전 연도에 비해 28만1935주가 증가한 수치다. 환산하면 총 2825만원 규모다. 종전가액보다 2542만원이 증가했다.

김 의원과 배우자는 이외에도 다수의 부동산을 소유하고 있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이매동에 위치한 김 의원의 사무실 전세권과 운중동 단독주택 등의 부동산 가치는 66억1700만원으로 1년 전과 비교해 변동이 없었다. 

자산가는?

김 의원은 두 대의 차량을 보유하고 있다. 2011년식 BMW X5 xDrive35i와 2010년식 에쿠스가 그것이다. 이 중 2000만원가량 나가는 2010년식 에쿠스를 타인에게 양도하고, 2018년식 올뉴카니발을 새로 구입했다. 올뉴카니발의 가치는 3885만원으로 신고했다. 박 의원과는 반대로 정치자금법에 의거한 예금은 증가했다. 기존 5416만원서 6114만원으로 소폭 늘었다.


<chm@ilyosisa.co.kr>


<기사 속 기사> 웹젠의 전성기

웹젠은 게임회사 미리내소프트웨어 출신들이 창업한 게임 제작회사다. 리니지, 디아블로 등 2D 온라인 게임이 국내서 큰 인기를 끌 때 1세대 3D 온라인 게임 ‘뮤 온라인’을 시장에 내놓으며 주목받았다. 

뮤 온라인은 게임유저들에게 큰 인기를 얻었다. 화려한 그래픽과 기존 2D 온라인 게임에 비해 상대적으로 시점 전환이 자유로워 호평을 받았던 것. 

뮤 온라인의 인기에 힘입어 웹젠은 2003년 5월 코스닥 시장 상장에 성공했으며 투자자들은 웹젠의 성장 가능성을 눈여겨봤다.

3만2000원이던 상장 당시 공모가는 거래 3일 만에 10만원을 넘어섰다. 한때 웹젠은 시가총액서 ‘부동의 강자’ 엔씨소프트를 추월하는 파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