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평당 임정엽 전북도당위원장 “전북 몫 챙기겠다”
민평당 임정엽 전북도당위원장 “전북 몫 챙기겠다”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9.03.29 11:00
  • 호수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염정엽 민주평화당 전북도당위원장
▲ 염정엽 민주평화당 전북도당위원장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민주평화당 전북도당은 지난 26일, 제1차 정기당원대표자 대회를 개최하고 임정엽 완주진안무주장수 위원장을 신임 도당위원장으로 선출했다.

임 위원장은 전주대 총학생회장 출신으로 전북도지사 비서실장, 아태평화재단 기획조정실장, 대통령비서실 행정관, 완주군수 등을 역임했다.

이날 대표자 대회에는 정동영 대표를 비롯해 정대철 상임고문, 김광수 국회의원, 조배숙 전 대표, 박주현 의원, 민영삼·허영·양미강·서진희 최고위원을 비롯한 당 내외 인사 600여명이 참석했다.

당 내외 인사 600여명 참석
경선 없이 만장일치로 추대

임 위원장은 경선 없이 만장일치로 추대됐다. 

임 위원장은 “엄중한 시기에 책무가 막중한 도당위원장을 맡게 됐다”며 “도민들 속으로 들어가 전북의 몫을 챙기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어 “문재인정부가 들어서는 데 가장 큰 지지를 보낸 것이 전북이지만 절망으로 바뀌었다”며 “전북의 친구가 되어주겠다는 대통령이 한 번도 챙겨준 적이 없다. 우리 몫은 우리가 스스로 힘을 합쳐 찾아와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