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터질’ 4·3재보궐 주자 탐색
‘박 터질’ 4·3재보궐 주자 탐색
  • 최현목 기자
  • 승인 2019.02.25 10:37
  • 호수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년 한정 금배지 쟁탈전

[일요시사 정치팀] 최현목 기자 = 4·3재보궐선거가 한 달 앞으로 다가왔다. 국회의원을 뽑는 선거가 2곳서 진행될 정도로 규모는 작지만, 중요도는 높다. 21대 총선을 앞두고 치러지는 선거라는 점에서 민심의 향배를 진단해볼 수 있다. <일요시사>는 어떤 후보가 선거를 뛰고 있는지 알아봤다.
 

▲ 본 사진은 특정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음
▲ 본 사진은 특정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음

국회의원 선거가 치러지는 지역은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와 통영시 고성군이다. 그중 가장 주목받는 지역을 꼽으라면 경남 창원 성산일 것이다. 정의당 노회찬 전 의원이 스스로 목숨을 끊어 재보궐선거가 치러진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예비후보자 명부(지난 20일 기준)를 보면 총 7명의 예비후보가 경합을 벌이고 있다. 그러나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은 3명의 자당 예비후보 중 권민호 예비후보를 단수공천하기로 결정, 사실상 5명의 경합으로 좁혀졌다.

대부분 전과

권 예비후보는 1956년생으로 동아대 대학원 체육학과를 졸업했다. 창원성산지역위원장을 지낸 이력을 갖고 있다. 지난 6·13지방선거 때는 김경수 경남도지사 후보 선대위원장을 맡아 승리를 이끌었다. 2013년 10월 음주운전으로 벌금 100만원 처분을 받았다.

자유한국당(이하 한국당) 강기윤 예비후보는 1960년생으로 창원대 대학원 행정학과를 나왔다. 19대 국회의원 출신으로 현재 한국당 경남도당 민생위원회 위원장이다. 1999년 10월 도로교통법위반으로 벌금 200만원 처분을 받은 전력이 있다.

바른미래당 이재환 예비후보는 1981년생으로 창원대 법학과를 나왔다. 당 부대변인이자 창원성산지역위원장으로 전과기록은 없다.

정의당 여영국 예비후보는 1964년생으로 창원대 산업비즈니스학과를 졸업했다. 경남도의원이었으며 현재 한국당 경남도당위원장을 맡고 있다.

전과는 총 7건으로 1986년 8월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 위반으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1990년 10월 노동쟁의조정법 위반으로 징역 1년6월, 1994년 12월 대통령선거법 위반으로 벌금 100만원, 2001년 8월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 위반으로 징역 1년6월에 집행유예 2년, 2002년 11월 집회및시위에관한법률 위반으로 벌금 100만원, 2003년 11월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집회및시위에관한법률 위반 등으로 징역 2년6월에 집행유예 4년, 2004년 7월 업무방해·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 위반 등으로 벌금 300만원 처분을 받았다.
 

민중당 손석형 예비후보는 1958년생으로 창원대 행정대학원 행정학과를 나왔다. 18대 총선서 권영길 국회의원후보 공동선거대책본부장, 20대 총선서 노회찬 국회의원후보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을 역임했다.

전과는 총 6건으로 1987년 12월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 위반으로 징역 1년6월에 집행유예 3년, 2000년 10월 집회및시위에관한법률 위반으로 벌금 100만원, 2000년 12월 공직선거및선거부정방지법 위반으로 벌금 150만원, 2001년 5월 업무방해 등으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2003년 11월 집회및시위에관한법률 위반 등으로 벌금 700만원, 2004년 7월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 위반 등으로 벌금 300만원 처분을 받았다.

‘포스트 노회찬’ 7명 경합
21대 총선 민심 미리보기

한국당 이군현 전 의원의 의원직 상실로 재보궐선거가 치러지는 경남 통영 고성 국회의원 선거는 경쟁이 더욱 치열하다. 총 10명의 예비후보가 등록을 마쳤다. 민주당이 5명, 한국당이 3명, 대한애국당과 무소속이 각각 1명이다.

민주당에서는 김영수·홍순우·최상봉·양문석·홍영두 예비후보가 경합을 벌인다. 김영수 예비후보는 1963년생으로 연세대 행정대학원을 졸업했다. 노무현 대통령 직속 정부혁신위원회 자문위원이었으며 문재인 대통령 후보 교육특보를 역임했다. 2005년 3월 공직선거및선거부정방지법 위반으로 벌금 150만원을 물었다.

홍순우 예비후보는 1956년생으로 고려대 중어중문학과를 나왔다. 지난 14·19대 총선에 민주당 소속으로 출마했다. 19대 대선 때는 문재인 대통령 후보 자치분권균형발전위원회 부위원장을 역임했다. 1986년 12월 소요죄로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을 처분받았다.

최상봉 예비후보는 1965년생으로 고려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다. 문재인 대통령 후보 정책특보와 김경수 경남도지사 후보 정책위원을 지냈다. 2000년 10월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으로 벌금 100만원을 냈다. 

양문석 예비후보는 1966년생으로 성균관대 대학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했다. 차관급인 방송통신위원회 상임위원이었으며 민주당 통영고성지역위원장이었다. 1993년 7월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 위반, 2004년 10월 상해로 각각 벌금 100만원을 물었다.
 

홍영두 예비후보는 1962년생으로 성균관대 대학원 철학과 서양철학전공 박사과정을 졸업했다. 건국대 법학연구소 학술연구교수였던 그는 현재 통영고성 지속가능사회포럼 상임대표다. 1986년 12월 집회및시위에관한법률 위반으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처분을 받았다.

한국당에서는 서필언·김동진·정점식 예비후보가 등록을 마쳤다. 서필언 예비후보는 1955년생으로 경희대 대학원 행정학과를 나왔다. 행정안전부 제1차관과 통영고성지역위원장이었다. 전과기록은 전무하다.

김동진 예비후보는 1951년생으로 연세대 상경대학 경제학과를 나왔다. 전 통영시장이었다. 1997년 12월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벌금 100만원, 2001년 8월 관세법 위반으로 벌금 250만원, 2002년 9월 공직선거및선거부정방지법 위반으로 벌금 700만원, 2009년 3월 음주운전으로 벌금 100만원을 물었다.

정점식 예비후보는 1965년생으로 서울대 대학원 법학과를 졸업했다. 검사 출신으로 대검찰청 공안부장, 창원지방검찰청 통영지청장을 역임했다. 전과기록은 전무하다.

여성은 1명

대한애국당 박청정 예비후보는 1943년생으로 해군사관학교를 전역해 자민련 통영고성위원장을 지냈으며 마찬가지로 전과기록은 없다. 허도학 예비후보는 무소속 1950년생으로 성균관대 대학원 사학과를 나왔다. <경남신문> 서울정치부장과 논설위원을 지냈으며 역시 전과기록은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