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의장, 사이먼 스미스 주한영국대사 예방 받아
문희상 의장, 사이먼 스미스 주한영국대사 예방 받아
  • 최민이 기자
  • 승인 2019.01.19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시사 정치팀] 최민이 기자 = 문희상 국회의장은 지난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장 집무실서 사이먼 스미스 (Simon Smith) 주한영국대사의 예방을 받고 환담했다.

문 의장은 이날 면담서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천재일우의 기회가 찾아왔다. 남북미 세 지도자들의 성향과 이해관계가 절묘하게 맞아 떨어지는 상황”이라며 “한반도 평화를 위해 영국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지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에 스미스 대사는 “한반도의 평화가 곧 세계의 평화다. 한반도 평화를 위해 할 수 있는 노력을 다 하겠다”고 답했다.

스미스 대사는 브렉시트 협정안 승인투표 부결과 관련해 “브렉시트 문제로 영국이 혼란한 상황에 있지만, 한국과 영국의 긴밀한 관계는 흔들리지 않도록 대사로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예방에는 김성태 의원(초선, 한-영의원친선협회부회장), 윤창환 정책수석비서관, 한충희 외교특임대사, 박재유 국제국장 등이 함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