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박물관여행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
맛있는 박물관여행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
  • 자료제공 : 한국관광공사
  • 승인 2018.12.17 11:10
  • 호수 119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막국수에 관한 모든 것
▲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에 전시된 막국수 상차림 모형
▲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에 전시된 막국수 상차림 모형

겨울이 왔다. 추운 날씨를 무릅쓰고 여행할 만한 곳 없을까, 온 가족이 즐거운 곳이면 좋겠다. 이런 생각을 하는 분께 추천하고 싶은 곳이 춘천이다. 막국수와 닭갈비를 먹고 옛 간이역과 분위기 좋은 카페를 구경하다 보면 시간 가는 줄 모른다. 이번에는 막국수를 테마로 여행을 떠나보자.
 

▲ 막국수와 관련한 여러 유물을 볼 수 있는 1층 전시관
▲ 막국수와 관련한 여러 유물을 볼 수 있는 1층 전시관

춘천은 한국을 대표하는 면 요리 중 하나인 막국수의 고장이다. 여행객이 춘천의 별미로 꼽는 막국수는 오래전부터 주민의 허기진 배를 채워주었다. 메밀이 많이 나는 강원도에서는 메밀 요리가 발달했는데, 막국수는 만들기 쉬운 국수로 먹거리가 많지 않던 시절의 별미이자 겨울을 나는 음식이었다.
 

▲ 막국수 이야기가 시작되는 메밀 씨앗
▲ 막국수 이야기가 시작되는 메밀 씨앗

겨울 음식

춘천에서 태어난 김유정의 소설에도 막국수를 만들어 먹는 장면이 자주 등장한다. 단편소설 〈산골 나그네〉에는 “금시로 날을 받아서 대례를 치렀다. 한편에서는 국수를 누른다. 잔치 보러 온 아낙네들은 국수 그릇을 얼른 받아서 후룩후룩 들이마시며 색시 잘났다고 추었다”는 구절이 있다. 〈솟〉에도 “저 건너 산 밑 국수집에는 아직도 마당의 불이 환하다. 아마 노름꾼들이 모여들어 국수를 눌러 먹고 있는 모양이다”라는 대목이 나온다. 여기 등장하는 ‘눌러 먹는 국수’가 막국수다. 밀가루로 만든 국수는 반죽을 치대 점성이 높은 면을 뽑지만, 글루텐 성분이 거의 없는 메밀은 뜨거운 물을 넣어 치댄 반죽을 국수틀에 넣고 눌러서 면을 뺀다. 이 면에 시원한 동치미 국물을 부어 먹는 것이 막국수다. 막국수의 ‘막’은 ‘지금, 바로, 마구’라는 뜻이다.
 

▲ 박물관에 전시된 현대식 막국수 기계
▲ 박물관에 전시된 현대식 막국수 기계

막국수를 테마로 한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은 건물부터 예사롭지 않다. 막국수를 뽑는 국수틀과 가마솥을 본떠 건물을 지은 것. 박물관 1층은 전시관이다. 춘천 막국수의 유래와 메밀 재배법, 막국수 조리 과정 등을 보여준다. 선조들이 국수를 만들 때 쓰던 디딜방아와 맷돌 등 각종 도구도 전시돼 있다. 
 

▲ 2층 체험장에서 국수틀에 매달린 아이들
▲ 2층 체험장에서 국수틀에 매달린 아이들

문화해설사가 들려주는 막국수 이야기를 듣다 보면 우리가 그동안 막국수에 대해 잘못 알고 있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사람들은 막국수를 여름 음식으로 생각하지만 원래 겨울 음식입니다. 메밀은 가을에 수확하는 데다 반죽을 직접 눌러서 만들다 보니 농한기에 만들어 먹었죠.” 음식 칼럼니스트이자 셰프 박찬일 씨도 <노포의 장사법>에서 막국수는 겨울 음식이라고 설명한다. “메밀은 대개 여름에 씨를 뿌려 늦가을에 거둔다. 그래서 자연스레 겨울이 제철이 된다. 대부분의 곡물이 그렇지만 메밀은 열에 아주 약하다. 겨울에 보관된 상태여야 제대로 맛을 낸다. 지금은 냉장고가 보급되면서 늦가을에 수확한 메밀을 1년 내내 좋은 상태로 유지할 수 있지만, 과거에는 언감생심이었다.”
 

▲ ▲국수틀에서 나온 면을 뜨거운 물에 삶는다.
▲ 국수틀에서 나온 면을 뜨거운 물에 삶는다.

그렇다면 춘천 막국수는 언제부터 유래했을까. 해설사는 여러 가지 배경이 있다고 설명한다. “춘천은 조선시대부터 양구, 화천, 인제 등지에서 재배한 메밀을 한양으로 보내기 전에 모으는 곳이었어요. 그러다 보니 제분소가 많았는데, 제분소 주변에서 메밀가루를 반죽해 눌러 먹던 것이 춘천 막국수가 됐다고 합니다. 물론 이것 역시 한 가지 설일뿐입니다.” 1960년대 화전 정리법이 시행되면서 화전민이 동네로 내려와 먹고살기 위해 막국수 집을 열었고, 1970년대 후반 국민소득이 높아지고 ‘마이카족’과 춘천을 찾는 관광객이 늘면서 막국수가 대표적인 향토 음식으로 자리 잡았다는 설도 있다.

메밀 재배 많은 강원도, 메밀 요리 발달
막국수의 ‘막’은 ‘지금, 바로, 마구’라는 뜻

박물관 2층은 체험장이다. 관람객이 직접 메밀가루를 반죽하고, 국수틀을 이용해 전통 방식으로 면을 뽑는다. 이 면으로 즉석에서 막국수를 만들어 먹는데 웬만한 식당 못지않은 맛에 깜짝 놀란다.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오후 5시이며 월요일과 명절 연휴는 휴관한다. 관람료는 어른 1000원, 청소년 700원, 어린이 500원이다(체험비 별도).
 

▲ 옛 김유정역 풍경이 정겹다.
▲ 옛 김유정역 풍경이 정겹다.

자, 이제 박물관에서 나와 춘천 여행을 떠나보자. 김유정은 춘천을 대표하는 작가다. 짧은 생애를 살다 갔지만, 한국문학사에 깊고 진한 발자국을 남겼다. 그의 고향이자 여러 작품의 배경이 된 신동면 증리(실레마을)에 김유정문학촌이 조성됐다. 생가와 전시관, 연못, 동상 등이 있는데 천천히 돌아보기 좋다.
문학촌에서 5분 정도 걸어가면 김유정역이 나온다. 원래 이름은 신남역인데 김유정문학촌이 만들어지면서 김유정역으로 바꿨다. 김유정역 바로 옆에는 옛 기차역이 있다. 옛날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역이라 기념사진을 찍는 사람이 많으니 꼭 들러보시길.
 

▲ 투명한 바닥 구조물을 설치해 물 위를 걷는 듯한 소양강스카이워크
▲ 투명한 바닥 구조물을 설치해 물 위를 걷는 듯한 소양강스카이워크

저녁 무렵에는 소양강스카이워크로 발길을 돌리자. 스카이워크는 높은 곳에 투명한 바닥 구조물을 설치해 물 위나 하늘을 걷는 듯한 느낌을 주는 시설이다. 특히 저물녘에 노을 지는 풍광이 좋다. 소양강 스카이워크 이용료(2000원)는 같은 금액의 추천사랑상품권으로 돌려준다.
 

▲ 아이들이 좋아하는 애니메이션박물관
▲ 아이들이 좋아하는 애니메이션박물관

애니메이션박물관은 아이들이 한번 들어가면 나오려고 하지 않는 곳이다. 디즈니의 〈인어공주〉 〈라이온 킹〉을 비롯해 〈마리 이야기〉 〈모노노케 히메〉 등 다양한 애니메이션 포스터와 주인공의 캐릭터 모형이 있다. 한국관, 북한관, 일본관, 유럽관, 미국관 등 나라별 전시관을 마련해 대표 애니메이션 캐릭터와 작품을 전시한다.
 

▲ 춘천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 대원당
▲ 춘천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 대원당

춘천 대표 작가 ‘김유정’

빵을 좋아하는 여행객이라면 빼놓을 수 없는 곳이 있다. '대원당'은 춘천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으로 1968년에 문을 열었다. 옛날에 먹던 맛이라 엄마 아빠에겐 추억을 떠올리게 하고, 아이들에겐 다소 새로운 경험이다. 달콤한 잼을 바른 맘모스빵과 부드러운 크림이 듬뿍 든 버터크림빵이 가장 인기다.


<여행 정보>

당일 여행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김유정문학촌→애니메이션박물관  

1박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김유정문학촌→소양강스카이워크 
둘째 날: 애니메이션박물관→대원당

관련 웹 사이트 주소
-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 tour.chuncheon.go.kr/tourinfo/sights/view/10020
- 춘천낭만여행 tour.chuncheon.go.kr
- 김유정문학촌 www.kimyoujeong.org
- 애니메이션박물관 www.animationmuseum.com 

문의 전화 
- 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 033)244-8869
- 춘천시청 관광과 033)253-3700
- 김유정문학촌 033)261-4650
- 애니메이션박물관 033)245-6470

대중교통 정보
버스: 서울-춘천, 동서울종합터미널에서 하루 90여 회(06:00~23:50) 운행, 1시간10분~1시간50분 소요. 
*문의: 동서울종합터미널 1688-5979 시외버스통합예매시스템 txbus.t-money.co.kr 춘천시외버스터미널 033)241-0285

자가운전
서울양양고속도로→중앙고속도로→만천사거리→한솔만천로 방면→서부대성로→양구·화천 방면→만천로→춘천순환로→화천 방면→신북로→춘천막국수체험박물관   

숙박 정보
- 세종호텔 춘천: 춘천시 봉의산길, 033)252-1191, www.chunchonsejong. co.kr
- 엘리시안 강촌: 남산면 북한강변길, 033)260-2000, www.elysian.co.kr
- 명동호텔: 춘천시 아침길, 033)244-1177
- 비발디모텔: 춘천시 스포츠타운길, 033)242-9240

식당 정보
- 샘밭막국수(막국수): 신북읍 신샘밭로, 033)242-1712, jobean0523.modoo.at
- 유포리막국수(막국수): 신북읍 맥국2길, 033)242-5168
- 1.5닭갈비(닭갈비): 춘천시 후만로, 033)253-8635, www.1jum5.com
- 우성닭갈비 본점(닭갈비): 춘천시 후석로, 033)254-0053, www.woosungdk.com

주변 볼거리
소양호, 청평사, 춘천인형극장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