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과 전화로 말다툼…홧김에 집 불질러
남편과 전화로 말다툼…홧김에 집 불질러
  • 김경수 기자
  • 승인 2018.10.12 13:27
  • 호수 118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일요시사 취재2팀] 김경수 기자 = 부부싸움 끝에 자신의 집에 불을 지른 50대 여성이 경찰에 입건됐다.

전남 영광경찰서는 지난 8일 A(56)씨를 현주건조물방화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다.

A씨는 전날 오후 6시53분경 영광군 영광읍에 있는 자신의 집 거실에 이불과 옷 등을 한 데 모아 라이터로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이 화재로 다친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남편 B(62)씨와 전화로 말다툼했고 ‘남편이 집에 들어오지 않는다’며 불을 지른 것으로 밝혀졌다.
 


인기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