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시사TV> 가수 거미·배우 조정석 결혼… "앞으로 행복하게 살겠습니다!"
<일요시사TV> 가수 거미·배우 조정석 결혼… "앞으로 행복하게 살겠습니다!"
  • 배승환 기자
  • 승인 2018.10.08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 열애 끝 정식 부부

가수 거미(본명 박지연.37)와 배우 조정석(38)이 부부가 됐다.

8일 조정석 소속사 JS컴퍼니와 거미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이 “최근 가족들과 함께 언약식을 하고 부부가 됐다.

평생 서로를 존경하고 배려하며 기쁠 때나 슬플 때나 함께하기로 맹세했다”고 밝혔다. 이어 “축하해주신 많은 분께 감사드린다. 앞으로 각자의 자리에서 좋은 작품과 음악으로 인사드리겠다”고 약속했다며, 두 사람의 웨딩사진을 공개했다.

2013년 지인의 소개로 만난 조정석과 거미는 5년간의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했다. 2015년 두 사람의 열애 사실이 알려졌을 때, 조정석과 거미 측은 열애 보도 20분 만에 이를 인정해 화제가 됐다.

이후 공식 석상에서 서로를 향해 응원하며 팬들의 응원을 받아온 두 사람.

올해 6월 조정석은 자신의 팬카페에 결혼에 대한 소감을 전했는데, "항상 변함없이 사랑해주시는 여러분들께 인생의 가장 중요한 결정에 대해 직접 말씀드리고자 한다"며 "세부적인 일정이 정해지지는 않았지만, 올해 (거미와) 결혼을 하려고 한다"고 밝힌 바 있다.

시원한 연기력과 가창력을 가진 커플의 시원시원한 연애 소식에 팬들도 두 사람을 응원하는 분위기다.

거미와 조정석 부부, 앞으로의 연예계 활동도 기대해본다.

 

이하 조정석, 거미 소속사 입장 전문

조정석과 거미가 최근 가족들과 함께 언약식을 하고 부부가 되었습니다.

두 사람은 평생 서로를 존경하고 배려하며 기쁠 때나 슬플 때나 함께 하기로 맹세했습니다.

진심으로 축하해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 각자의 자리에서 좋은 작품과 음악으로 인사 드리겠습니다.

두 사람이 함께 걷는 이 길에 따뜻한 격려와 축복을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