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정치 정치일반
상반기 이동안전체험차량 체험교육, 뜨거운 호응체험차량 1대 추가배치 및 1만4839명 참여…지난해 동기 대비 78.3% 증가
  • 김해웅 기자
  • 등록 2018-07-30 16:48:02
  • 승인 2018.07.30 16:49
  • 호수 0
  • 댓글 0

[일요시사 취재2팀] 김해웅 기자 = 경북 소방본부는 지진 등 재난을 이기는 체험교육의 길라잡이 역할을 담당하는 이동안전체험차량 2대를 운영, 도내 어린이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013년 첫 운영을 시작으로 올해는 신형 이동안전체험차량을 추가 제작 및 운영, 지금까지 6년간 1246곳서 9만6963명이 체험교육에 참여했다.

올해 상반기에는 총170곳(17년 128곳)에서 1만4839명이 체험교육에 참여했는데, 유아 4235명(28.6%), 초등학생 4451명(30%), 도청방문 6153명(41.4%) 등으로 나타났으며 지난해 동기 대비 78.3% 교육인원이 증가했다.

도 소방본부는 도내 체험교육 여건이 부족한 농·산·어촌에는 ‘학교로 찾아가는 이동안전체험’을 실시하는 등 도내 체험이 필요한 장소라면 어디든 달려가 어린이들의 재난극복과 안전체험에 도움을 주고 있다.

특히, 지난 두 번의 지진이 경주, 포항지역에 집중된 만큼 올 가을에는 동해안지역에 대한 체험교육을 확대, 어린이들이 재난대응능력을 키우고 지진 트라우마를 극복하는 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한편, 이동안전체험차량 교육신청은 경북소방본부 홈페이지를 통해 매월 신청할 수 있다.

동영상을 이용한 토론식교육과 생활밀착형 체험교육으로 실제상황에서 어린이들이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직접 몸으로 익히는 과정을 통해 재난안전의식을 높여 나간다.

유치원과 초등학교 학생들은 학사 일정에 맞춰 체험할 수 있으며, 방학기간에는 도내 주요 피서지로 직접 찾아가 도민들에게 안전체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지진과 지하철체험을 처음 경험한 지역 어린이들과 교사들은 “평소 쉽게 접하기힘든 경험을 체험할 수 있어 즐거웠으며 재난안전에 대한 흥미와 경각심을 배우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입을 모았다.

최병일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학교로 찾아가는 안전체험교실 확대운영과 도서지역 울릉도에서 체험교육을 시행 한 후 교육신청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며 “더 많은 도민과 어린이들이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체험교육을 확대․운영해나가겠다”고 말했다.
 

<heawoong@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해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