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줌인포커스 스타줌인
<스타예감> ‘트로트 싱어송라이터’ 김해나“이름 바꾸고 새로워졌어요”
  • 박민우 기자
  • 등록 2018-01-22 10:54:54
  • 승인 2018.01.23 14:45
  • 호수 1152
  • 댓글 0

[일요시사 연예팀] 박민우 기자 = 실력파 트로트 싱어송라이터가 등장했다. 주인공은 김해나. 김해나는 최근 신곡 ‘껌딱지 내 사랑’을 내고 활동을 시작했다.
 

껌딱지 내 사랑은 사랑하는 사람의 곁에 껌처럼 달라붙고 싶다는 여자의 귀여운 표현이 김해나 특유의 명랑한 목소리와 어우러져 깜찍함을 더한다.

신곡 ‘껌딱지 내 사랑’
트로트의 감칠맛 살려

미디엄 템포의 트로트 리듬 베이스에 중국 전통악기를 사용해 더욱 트로트의 감칠맛을 살렸다. 김해나가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소속사 측은 “아이돌부터 트로트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음악적인 역량을 키워온 김해나가 이번엔 싱어송라이터로 돌아왔다”며 “트로트계에 신선한 바람을 가져올 김해나의 행보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미모의 여가수로 지성과 음악적 실력을 두루 갖춘 김해나는 크레용팝의 ‘빠빠빠‘와 ‘꾸리스마스’ 보컬 가이드, 코러스 및 보컬 트레이너로 활동했다.

현재 경희대학교 일반대학원 응용예술학과 박사과정 중에 있다. 과거 미스씨(Miss C)란 이름으로 활동하다 김해나로 변신, 새롭게 트로트 음악 제작과 가수 활동을 시작했다.

“노래 맛을 살릴 줄
아는 가수가 될래요”

김해나는 “대중음악에 익숙했던 제가 트로트를 하리라고는 예상하지 못했지만 연습을 하면 할수록 정말 희한하게도 조금씩 트로트의 매력에 빠져들었다”며 “아직 부족한 부분이 많지만 노래 맛을 살릴 줄 아는 가수, 좋은 곡에 어울리는 좋은 가수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pmw@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