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연예 연예일반
<스타예감> 홀로 선 이소예걸그룹 리더, 싱어송라이터로 변신∼
  • 박민우 기자
  • 등록 2017-06-19 09:30:51
  • 승인 2017.06.19 09:57
  • 호수 1119
  • 댓글 0

[일요시사 연예팀] 박민우 기자 = 걸그룹 헤쎄(HEXE)의 리더 이소예가 싱어송라이터로 변신했다. 이소예는 최근 첫 싱글 ‘투 마이 스타(To My Star)’를 공개하고 활동에 나섰다.
 

반짝거리는 설렘을 담은 이 노래는 이소예만의 투명하고 아련한 감성이 실려 있는 자작곡이자, 그룹을 떠나 부르는 첫 솔로곡이다. 헤쎄 시절부터 뛰어난 작사 실력을 뽐냈던 이소예는 작사·작곡을 도맡은 것은 물론 앨범 제작 전 과정에 참여했다.

샤이니 종현 팬심 담은
첫 싱글 ‘투 마이 스타’

어느 누군가의 팬이라면, 또는 마음속에 간직한 사람이 있다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가사가 돋보인다. 눈에 띄는 점은 인기 보이그룹 샤이니의 종현을 염두에 두고 만들어진 노래라는 사실.

MBC 라디오 <푸른밤 종현입니다>의 열혈 애청자였던 이소예가 종현이 DJ서 하차한다는 소식을 듣고, 너무나 아쉬운 마음에 자신의 심경을 담은 노래를 만들게 됐다.

귀엽고 포근한 목소리로∼
앨범 제작 전 과정에 참여

서울예술대학(연기 전공)을 졸업한 이소예는 데뷔 당시 ‘제2의 하지원’으로 주목받았다. 소속사 측은 “(이소예는) 귀엽고 포근한 목소리로 노래하는 달콤 보이스”라며 “그동안 갈고 닦아온 다재다능한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고 전했다.
 

<pmw@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