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줌인포커스 아트인
<아트&아트인> ‘색의 향연 속으로’ 하태임화려한 컬러밴드에 미묘한 감정
  • 장지선 기자
  • 승인 2017.06.12 15:48
  • 호수 1118
  • 댓글 0

[일요시사 취재1팀] 장지선 기자 = ‘컬러밴드의 작가’ 하태임이 개인전을 선보인다. 하태임 작가는 화려한 컬러밴드를 캔버스에 담는 걸로 유명하다. 매번 똑같은 형태의 작품만 내놓는 게 아니냐는 주변의 우려에도 “색을 부각시키기 위해 단순한 형태를 취하는 것뿐”이라며 단호한 입장이다. 작가가 선사하는 색의 향연 속으로 들어가보자.
 

▲Un Passage No.171011, 181.8x290.9cm, Acrylic on Canvas, 2017.jpg

가나아트센터가 오는 18일까지 하태임 작가의 개인전 ‘Un passage’를 개최한다. 하 작가는 구상 위주의 미술계 트렌드 속에서 ‘컬러밴드’라는 독자적인 추상작품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이번 전시는 작가의 22번째 개인전이다.

하 작가는 1994년 프랑스 디종 국립 미술학교, 1998년 프랑스 파리 국립 미술학교를 졸업한 뒤 귀국해 2012년 홍익대학교 대학원 회화과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서울 옥션 강남점, 파리 시떼 데자르, 베이징 갤러리 아트사이트 등 국내외서 총 21회의 개인전과 170여회의 단체전을 가졌다.

색을 부각

작가는 ‘통로(Un Passage)’라는 추상작품 연작을 통해 소통의 통로를 추구하며 컬러밴드 하나하나에 인간의 사고와 정서, 느낌과 기분을 감각적으로 구현했다. 그 과정서 하 작가는 컬러밴드에 고유한 의미나 이야기를 담아냈다. 

다양한 의미와 이야기가 담긴 컬러밴드가 서로 포개지고, 포개진 면에서 다시 서로 다른 색상이 겹쳐져 중간색이 드러난다. 하 작가는 컬러밴드의 포개짐을 통해 드러난 중간색으로 복합적이고 미묘한 감정을 표현했다.

비슷한 듯 다른 이미지
복잡한 감정들 드러내

하 작가는 지난달 24일 기자간담회서 “주변에서 매번 똑같은 것을 보여주는 게 아니냐는 우려를 많이 하신다”며 “색을 부각시키기 위해 단순한 형태를 취하는 것뿐”이라고 말했다. 이어 “오히려 붓질의 틈새와 시간의 켜들을 쌓아가는 작업”이라고 덧붙였다.

하 작가는 자신의 작업에 대해 컬러밴드가 모이고 흩어지는 과정, 색을 완성하기 위해 물감을 반복해 쌓아 올리는 시간과의 싸움이라고 설명했다.
 

▲Un Passage No.171001, 230x250cm, Acrylic on Canvas, 2016-2017.jpg

이번 전시에서는 다채로운 색상을 유지해왔던 기존의 작품들과 함께 단일한 색상톤을 유지하면서 명도와 채도에 변화를 준 모노톤 작품 5점을 새로 선보인다. 또 캔버스를 벽면에 세워 엉킨 색띠들의 끝부분으로 물감이 흘러내리는 현상을 자연스레 살린 새로운 방식의 작품도 공개한다.

무리한 작업으로 고통
평온한 감정의 경지

일반인 눈에는 같은 색의 띠를 캔버스에 늘어놓은 것처럼 비치지만 하 작가는 색을 고를 때마다 발을 동동 구를 정도로 안절부절못한다고 한다. 실제 하 작가는 이번 전시를 준비하면서 어깨에 무리가 오는 바람에 목디스크와 허리디스크를 겪었다. 무리한 작업의 결과로 오른손으로 숟가락을 들 수 없을 만큼 아프기도 했다고.
 

그럼에도 작가는 “오랜 시간 전시를 준비하면서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깊이 생각했다”며 “작업을 통해 절정에 올랐다가 내려가며 평온한 상태에 이르는 것 같은 경험을 하게 됐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끊임없이 시도

가나아트센터 관계자는 이번 전시에 대해 “컬러밴드의 반복과 차이가 자아내는 조화로움을 유지하면서 끊임없이 새로운 시도를 모색해나가는 작가의 열정을 엿볼 수 있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jsjang@ilyosisa.co.kr>

 

[하태임은?]

▲학력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 박사 졸업(2012)
파리 국립 미술학교 졸업, 파리보자르(D.N.S.A.P), 프랑스(1998)
디종 국립 미술학교 졸업, 프랑스(1994)

▲경력

삼육대학교 문화예술대학 미술컨텐츠학과 교수(현)

▲수상

모나코 국제 현대 회화전 모나코 왕국상 수상, 모나코왕세자재단(1999)

▲개인전

하태임 개인전, 가나아트센터, 서울(2017)
하태임 개인전, 에이루트 아트플랫폼 갤러리, 서울(2016)
하태임 개인전, 한성자동차 한성오토 갤러리, 삼성점, 서울(2016)
하태임 개인전, 갤러리소헌 & 소헌컨템포러리, 대구(2015)
하태임 개인전, 서울옥션, 호림아트센터, 서울(2015)
하태임 개인전, 한경갤러리, 서울(2014)
갤러리아트앤썸머 초대전, 부산(2014)
하태임 개인전, 가나 컨템퍼러리, 서울(2013)
하태임 개인전, 일호갤러리, 서울(2013)
장흥아트파크기획 개인전, 인사아트센터, 서울(2012)
갤러리 아트사이드 초대전, 북경, 중국(2009)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