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경제 기업
현대백화점, ‘한국화가 류재춘 초대전’13일부터 30일까지 무역센터점 갤러리H서 진행
  • 김해웅 기자
  • 승인 2017.06.12 10:00
  • 호수 0
  • 댓글 0

▲류재춘 묵산(墨山), 한지에 수묵. 127.5x191cm

[일요시사 취재2팀] 김해웅 기자 = 현대백화점은 오는 13일부터 30일까지 무역센터점 11층 갤러리H서 ‘한국화가 류재춘 초대전’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류재춘 화가는 한국·독일·싱가폴 등의 국제 아트 페어에 참여하고, 개인전과 그룹전을 100여회 진행하는 등 ‘한국 수묵 산수화’를 국내외에 적극적으로 알리고 있는 화가다.

특히, 류재춘 화가는 최근 중국 헤이루장 성 쑤이펀허시 동북아 미술관 관장이 됐다. 동북아 미술관서 중국인이 아닌 외국인이 관장이 된 것은 처음이다.

이번 전시회에는 류재춘 화가의 작품 16점이 전시된다. 대표 작품으로는 산을 묵으로 표한한 ‘묵산’, 산과 구름을 운치있게 그린 ‘산운’, 물의 비구상적 이미지를 표현한 작품 ‘류수’ 등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한국의 수묵 산수화를 알리기 위해 이번 전시회를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내외 유명 작품들을 엄선해 고객들에게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현대백화점은 ‘갤러리H’를 통해 국내외 미술 작품들을 전시하면서 수준급의 미술 문화 트렌드를 소개하고 있다. 갤러리H는 무역센터점, 목동점, 미아점, 대구점, 울산점 등 8개 점포에 있다.

 

<heawoong@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해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