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예감> ‘통통 튀는’ 트롯돌 로미
<스타예감> ‘통통 튀는’ 트롯돌 로미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7.05.02 10:52
  • 호수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귀요미 매력 뿜뿜∼

[일요시사 연예팀] 박민우 기자 = 트로트 아이돌 가수, 이른바 ‘트롯돌’ 로미(Ro Mi·본명 윤숙영)가 두 번째 앨범 ‘그냥 좋아요’를 발표했다.

▲ 트롯돌 로미 <사진=앤유아트볼륨>

‘그냥 좋아요’는 중독성 있는 후렴이 누구에게나 쉽게 각인되는 통통 튀는 매력의 트로트 댄스곡이다. 주현미 ‘남자의 반칙’을 작사한 이승희와 2015 대한민국 최고연예대상 성인가요작곡대상을 수상한 권노해만의 합작으로 탄생했다.

두 번째 앨범 ‘그냥 좋아요’
중독성 있는 후렴이 매력적

소속사 측은 “발굴부터 트레이닝까지 야심차게 준비해왔다”며 “CM송과 개그 프로에 더불어 그냥 좋아요라는 제목의 개그 코너를 신설하도록 프로모션을 도모할 계획도 있다”고 설명했다.

여러 프로그램 통해
얼굴부터 알린 신인

로미는 브라운관을 통해 얼굴부터 알렸다. KBS <6시 내고향>, YTN <구석구석코리아>, 채널A <황금나침반>, GTV리얼다큐 <터> 등에 출연 중이다. ‘2016코리아베스트 의정 문화예술대상’신인가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로미는 지난 2월 트로트 댄스곡 ‘건빵과 별사탕’으로 데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