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경제 금융
디딤돌대출 금리, 16일부터 오른다
  • 김해웅 기자
  • 승인 2017.01.11 11:51
  • 호수 0
  • 댓글 0
   
 

[일요시사 취재2팀] 김해웅 기자 = 현재 연 2.1~2.9%로 운영 중인 디딤돌대출 금리가 오는 16일부터 인상된다.

국토교통부는 11일, 디딤돌대출 금리가 오는 16일부터 0.15~0.25%포인트 상향 조정된다고 밝혔다.

국토부에 따르면 연 소득 2000만원 이하는 0.15%포인트, 연 소득 2000만원 초과는 0.25%포인트 인상된다.

인상된 금리는 기존에 이미 받은 대출에는 적용되지 않고 오는 16일 이후에 받은 신규 대출에만 적용된다. 근로자와 서민주택구입자금 등 기타 주택도시기금 구입자금 금리는 인상되지 않는다.

디딤돌대출은 지난 2014년 1월 서민 주거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출시된 후로 이후 3차례, 총 0.7%포인트 인하됐다. 현재는 역대 최저수준인 연 2.1~2.9%로 운영 중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최근 미 기준금리가 인상되면서 시중금리와 국민주택채권 발행금리도 올라 디딤돌대출 금리인상이 불가피한 상황”이라며 “주택시장 위축과 서민층의 어려운 주거비 부담 등을 고려해 최소 수준으로 상향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heawoong@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해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