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담동 며느리 홀리는 귀금속 열전
청담동 며느리 홀리는 귀금속 열전
  • 곽호성 기자
  • 승인 2016.11.21 11:55
  • 호수 108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번 보면 안 사고는 못 배겨~

[일요시사 경제2팀] 곽호성 기자 = 한국 국민들의 생활수준이 올라가고 국민들의 사고방식이 서구형으로 바뀌면서 귀금속 산업의 규모가 커지고 있다. 이에 따라 귀금속 업계의 주요 업체들이 주목을 받고 있다. 이중 가장 업계의 관심을 끌고 있는 업체가 한국금거래소와 골든듀다.

▲ 한국금거래소가 운영 중인 엠브로에 전시돼 있는 황금소

한국금거래소는 올해 1월 서울 청담동에 고급 보석 브랜드인 엠브로 매장을 개설하는 등 의욕적으로 사업을 펼치고 있다. 골든듀도 보석 제품 시장점유율을 지키기 위해 해외 고급 다이아몬드를 국내로 들여오는 등의 노력을 전개하고 있다.

금거래도 활발

한국금거래소는 지난해 1조 138억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당기 순이익은 약 49억원이었다. 골든듀 매출액은 지난해 1198억원이었고 영업이익은 약 50억원 수준이었다. 한국금거래소는 특히 금 제품 거래에서 강한 면모를 보이고 있고 골든듀는 개인들이 사들이는 보석상품 분야에서 명성이 높다.

한국금거래소는 올해 1조5000억원의 매출과 120억의 순익을 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20년 목표는 3조5000억원의 매출을 기록하고 순익 350억을 실현하겠다는 것이다. 한국금거래소가 올해 1월 시장에 내놓은 귀금속 브랜드 엠브로는 내년에 80억원(순금 제외)의 매출을 내는 것을 목표로 정했다.

한국금거래소는 본래 순금나라와 골드쉘이란 브랜드를 갖고 있었다. 엠브로는 한국금거래소가 고급 귀금속 시장공략을 위해 새로 내놓은 브랜드다. 한국금거래소는 골드바(금괴), 실버바(은괴), 각종 금은 제품 등을 주로 팔고 있다.

한국금거래소 측은 한국금거래소에서 금을 사면 어떤 이점이 있느냐는 질문에 “ISO9001 품질경영시스템에 따른 품질관리를 통해 순도, 중량에 대해 철저히 보증하고 재 매입시까지 무한책임을 진다”며 “소비자 이익을 최우선 고려하는 판매, 재 매입이 회사의 기본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어 “실시간 판매가 및 매입가 결정 방식을 따르고 있어 언제든 소비자가 원하는 때에 거래가 가능한 구조”라고 덧붙였다.

골드쉘은 금 제품을 포함한 각종 보석제품을 팔고 있으며 서울 청담동에 위치하고 있는 엠브로는 고가 보석제품을 취급하고 있다. 한국금거래소는 내년 상장 계획을 갖고 있으며 보석제품 수출과 하이 주얼리 시장 점유율 확대를 미래 핵심 목표로 정했다. 하이 주얼리는 최고급 보석제품을 일컫는 말이다.

올해 5월에는 귀금속 업계 전체의 시선을 집중시킨 일이 있었다. 한국금거래소가 서울 지하철 7호선 청담역의 명칭을 청담(한국금거래소)역으로 바꾸는데 성공한 것이다. 한국금거래소는 서울 지하철역명 유상병기입찰에 참여했었다.

한국금거래소 관계자는 “한국금거래소 이름 병기는 올해 8월부터 적용됐고 적용일로부터 3년간 지하철 역명을 청담(한국금거래소)역으로 사용할 수 있다”며 “3년 병기기간이 끝난 이후 3년간은 동일한 입찰금액을 한국금거래소에서 내게 되면 연장이 가능하므로 총 6년 간 변경된 이름을 사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골든듀는 한국금거래소에 비하면 덩치는 작지만 대중들에게 널리 알려진 알찬 기업이다. 이 회사의 신 성장 사업은 고급 다이아몬드 판매다. 골든듀는 지난 9월22일 세계적인 다이아몬드 그룹 드 비어스의 프리미엄 다이아몬드 브랜드 Forevermark(포에버마크)를 국내에 출시했다고 밝혔다.

포에버마크는 품질이 전 세계 다이아몬드 중 1% 안에 들어가는 다이아몬드다. 골든듀는 포에버마크 다이아몬드 공식 시판을 기념해 포에버마크 다이아몬드 구매고객에게 10% 백화점 상품권을 제공한 바 있다. 예를 들어 100만원 상당의 다이아몬드를 샀다고 하면 10만원 상당의 상품권을 준다는 뜻이다.

포에버마크 제품 가격대는 다양하며 포에버마크 제품이 들어 있는 반지와 목걸이, 팔찌 등이 나와 있다. 결혼을 준비하는 이들에게 인기가 많은 0.3~0.5캐럿 반지는 300만원에서 500만원 정도면 살 수 있다. 0.2~0.3캐럿 목걸이는 가격이 100만~200만원 안팎이다.

보석업계 인사들은 골든듀의 마케팅에 대해 인기 연예인들과 텔레비전 드라마를 잘 활용하고 있다고 평가한다. 지난 9월 22일 쉐라톤 워커힐에서 있었던 포에버마크 행사 때는 이요원, 차예련, 이하늬 등의 인기 스타들이 참석했으며, 지난 5월에는 배우 이영애와 기부캠페인에 참여하기도 했다. 지난해 11월 MBC드라마 ‘그녀는 예뻤다’에서는 골든듀의 ‘타임리스러브’, ‘띠아모’ 커플링이 등장하기도 했다.

골든듀는 해외에서도 한국을 대표하는 보석업체로 인정받았다. 골든듀는 지난해 ‘홍콩 주얼리 & 젬페어(2015.9.16~22)’ 기간 중 열린 ‘2015 JNA 어워드’ 에서 ‘올해의 소매상’으로 선정됐다. 세계 3대 보석 행사 중 하나인 ‘홍콩 주얼리& 젬페어’의 메인 행사인 JNA 어워드는 JNA(주얼리 뉴스 아시아)에서 여는 행사다. 이 행사 중에는 아시아 보석 산업 발전을 위해 공헌한 단체 및 개인이 상을 받는다.

한국금거래소와 골든듀 모두 올해 중요한 일들이 많았다. 한국금거래소는 미래 성장 동력 사업으로 내놓은 고급 보석 브랜드 엠브로의 매장을 서울 청담동에 세웠고 지하철 청담역에 자사의 이름을 붙였다.

청담동에 왜?

골든듀 역시 포에버마크 다이아몬드를 내놓으면서 성장 동력 사업인 다이아몬드 사업 진행에 박차를 가했다. 귀금속 업계 인사들은 한국금거래소에 대해서는 인지도 강화와 해외 진출 모색 및 외국 관광객 공략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골든듀도 해외 진출과 외국 관광객 대상 마케팅을 생각해봐야 할 것이라고 이야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