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기사 (전체 474건)
<제1167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황용길남·1975년 9월1일 진시생문> 부친의 가업을 물려받아서 식품 가공업을 운영하고 있으나 지금 벼랑에 서 있습니다. 처가의 금전도 얽혀서 부도가 나게되면 가정파탄이 우려되는데 어떻게 해야할까요.답> 사업은 이미 실패의 길로 접어들어서 피해가지 못...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5-18 17:25
라인
<제1166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유상준남·1968년 4월13일 사시생문> 현재 공기업에 근무를 하고 있으나 명예퇴직을 권고받고 있습니다. 더 버텨야 할지 앞날이 걱정됩니다. 진퇴양난의 현실을 어떻게 헤쳐나가야 할지요.답> 귀하는 이미 지나간 해가 공직의 한계였습니다. 지금 상황에서 ...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5-14 09:57
라인
<제1165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채길상남·1978년 1월25일 유시생문> 제가 중식조리사로 10여년 째 열심히 살아왔으나 다른 쪽 투자로 그동안 모은 재산을 전부 잃어버렸습니다. 아직 결혼도 못하다보니 엎친 데 덮쳐 앞길이 막연합니다.답> 귀하는 매우 성실하고 근면하며 검소한 생활로...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5-08 09:55
라인
<제1164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강병훈남·1975년 1월29일 진시생문> 저는 1980년 4월 신시생인 아내와 5년 연애로 어렵게 결혼했습니다. 그러나 요즘에는 정이 없고 대화만 하면 다툼으로 이어집니다. 헤어지자니 미련이 남고 아이들이 걸립니다.답> 두 분의 만남은 어차피 불행의 ...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4-30 09:28
라인
<제1163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박종호남·1970년 2월20일 사시생문> 저는 아내와 이혼하고 아들과 함께 열심히 살아가고 있습니다. 현내 법인택시 운전을 하고 있는데 저의 천직인지와 재혼을 하고싶은데 계속 어긋나는 이유가 궁금합니다.답> 귀하는 초년운의 불운으로 그동안 고생이 많습...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4-23 09:57
라인
<제1162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오동환남·1974년 7월31일 진시생문> 저는 몇년 전부터 많은 경제적 손실과 함께 집안의 잦은 사고, 가정불화 등으로 인해 한시도 편할 날이 없습니다. 노력하는 만큼의 대가도 없고 어떻게 하면 좋을지요.답> 지금으로서는 시간을 흘려 보내면서 어려움을...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4-16 09:39
라인
<제1161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송철진남·1978년 6월2일 신시생문> 만화가의 꿈을 안고서 열심히 하고 있지만 뚜렷한 길이 보이지 않아 장사를 해보려고 생각 중입니다. 그리고 아직 결혼을 못했는데 답답한 마음 뿐입니다.답> 귀하의 예술적인 기질은 천부적이며 정해진 숙명입니다. 만화...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4-09 09:33
라인
<제1160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이명식남·1989년 12월12일 진시생문> 지금 취업의 길이 너무 높고 멀어 좌절하고 있습니다. 높은 경쟁율에 자신도 없고 어떤 길로 가야할지 아주 막연합니다. 진로뿐만 아니라 여자 문제도 고민이 많습니다.답> 어느 누구를 막론하고 전진 없는 결과는 ...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3-30 18:24
라인
<제1159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남현철남·1990년 11월30일 진시생문> 저는 군복무를 마친 후 다시 대학에 뜻을 이루고자 열심히 공부하고 있는데, 집안 분위기도 좋지 않고 저 역시 공부가 자꾸 멀어져 조바심이 나고 많이 불안합니다. 답> 어느 누구나 자신의 길이 아니면 한시 바삐...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3-26 09:38
라인
<제1158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박현준남·1985년 12월29일 오시생문> 저는 중장비 계통에서 일을 하다가 적성에 맞지 않아 어머니와 함께 음식점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적응이 되지 않아서 갈등이 아주 심합니다.답> 지금 귀하는 어느 직종보다는 귀하 자신의 운세가 자리를 잡지...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3-19 09:36
라인
<제1157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홍완수남·1978년 9월3일 자시생문> 저는 관세사 자격시험을 준비하고 있지만 합격이 되지 않아 진로에 많은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아직 결혼도 하지 못해 걱정이 많습니다.답> 현재 귀하가 목표하고 있는 자격고시가 무리는 아닙니다. 그러나 관세...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3-12 09:25
라인
<제1156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최정진남·1982년 8월21일 술시생문> 저는 1988년 2월 인시생인 아내와 신혼 중인데 현재 불화가 심합니다. 그리고 지금 카센터를 운영하고 있는데 적자로 인한 고통도 아주 많습니다.답> 귀하가 지금 어찌하든 부인은 결국 귀하의 곁을 떠나게 됩니다...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3-05 09:59
라인
<제1155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김민근남·1991년 8월4일 해시생문> 1994년 9월 진시생과 결혼까지 약속한 사이인데 상대가 갑자기 집을 나가 행방이 묘연합니다. 일부러 저를 피하는 것인지 아니면 다른 남자가 생긴 것인지 답답합니다.답> 현재 두 분은 잠시 스쳐지나가는 인연일 뿐...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2-26 09:36
라인
<제1153·1154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최종섭남·1975년 4월2일 축시생문> 제가 운영하던 승강기 제작 사업이 자금란에 처했는데 계속하자니 자금이 없고, 포기하자니 손실이 너무 커 진퇴양난인데 어떻게 해야할까요.답> 지금의 사업을 포기하고 즉시 정리하세요. 귀하는 생산업과는 인연이 없으므...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2-12 09:42
라인
<제1152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김상규남·1986년 1월19일 사시생문> 원래 자동차 정비사인데 우연한 기회에 한식요리사가 되었습니다. 저의 천직은 어느 쪽인가요. 그리고 1987년 6월 진시생인 여성이 저의 평생 배필이 될 수 있을까요.답> 귀하는 요식업 쪽이 천직으로 우연한 일이...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2-05 09:46
라인
<제1151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하정훈남·1978년 10월14일 오시생문> 저의 1978년 12월 신시생인 아내가 집을 나간 지 한 달이 넘었지만 소식이 없어서 답답합니다. 더구나 아내가 병중이라서 생사도 불분명해 걱정과 고민으로 지내고 있습니다.답> 현재 부인의 건강운이 많이 떨어...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1-30 09:43
라인
<제1150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윤승호남·1975년 12월30일 인시생문> 그동안 오랜 고생 끝에 가까스로 사업에 성공해 집도 사고 꿈을 키워가던 중 뜻밖에 암 선고로 삶과 죽음의 문턱에서 슬퍼하고 있습니다. 처자식 걱정에 앞이 깜깜합니다.답> 수명과 질병은 별개이고 어떠한 병이라도...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1-22 09:35
라인
<제1149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설동준남·1982년 10월17일 인시생문> 지금까지 이것저것 다 해보았으나 어떤 것도 제대로 되지 않아 외국에도 나가보았습니다. 역시 빈손으로 돌아와 계속 방황하고 있습니다. 제가 머무를 곳은 어디일까요?답> 어느 누구를 막론하고 불운일 때는 어느 곳...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1-15 09:40
라인
<제1148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한영준남·1976년 9월4일 축시생문> 저는 건축자재 영업직에서 관리일을 하고 있으며 이번에 세 사람이 동업으로 회사를 만들려고 하는데 아내의 심한 반대로 난관에 부딪혀 고민이 많습니다.답> 지금 귀하가 현실적으로는 부인의 행동을 이해하기가 힘들겠지만...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1-08 09:36
라인
<제1147호> 백운비의 독자 운세풀이
연호섭남·1978년 1월25일 유시생문> 중식조리사로 10여년째 열심히 살아왔으나 다른 쪽 투자로 그동안 모은 재산을 전부 잃어버렸습니다. 아직 결혼도 못한 처지다보니 엎친 데 겹쳐 앞으로 살아갈 길이 막연합니다.답> 귀하는 매우 성실하고 근면하며 검...
레저/라이프 > 운세   백운비  |  2018-01-02 09:39
[포토] 아이유 ″너의 목소리가 들려″
[포토] 소니코리아, 스포츠용 노이즈캔슬링 이어폰 출시
[포토] ′심쿵 아이컨택′ 깜찍한 눈빛 보내는 아이유
[포토] 아이유 ″노이즈캔슬링 기능 좋아요″
[포토] 소니코리아 행사장 찾은 아이유
여백
레저/라이프
가족이 함께하는 여행 ③곡성 섬진강기차마을
가족이 함께하는 여행 ③곡성 섬진강기차마을 자료제공: 한국관광공사
가족이 함께하는 여행 ②단양 잔도
가족이 함께하는 여행 ②단양 잔도 자료제공: 한국관광공사
가족이 함께하는 여행 ①포천 국립수목원
가족이 함께하는 여행 ①포천 국립수목원 자료제공: 한국관광공사
지질공원여행 ⑤경기 연천군·포천시 일대
지질공원여행 ⑤경기 연천군·포천시 일대 자료제공: 한국관광공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