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웨딩싱어> 주인공 황정민
뮤지컬 <웨딩싱어> 주인공 황정민
  • 최민이
  • 승인 2009.10.27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따뜻한 작품으로 관객과 소통하고 싶어”

배우 황정민이 결혼식 파티 가수 ‘로비 하트’로 무대에 돌아온다. 그는 오는 11월24일부터 충무아트홀 대극장에서 국내 초연되는 뮤지컬 <웨딩싱어>의 주역을 맡았다.

1998년 개봉된 동명의 로맨틱코미디 영화를 각색한 뮤지컬로 영화에서 로비 하트는 애덤 샌들러가 연기했다. 유명한 작곡가가 되는 것이 꿈이었지만 사랑의 아픈 상처를 품고 피로연 가수로 생활하는 역할이다.

황정민은 드라마 <그저 바라보다가>, 영화 <그림자 살인>, <오감도>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면서도 지난해 뮤지컬 <나인>과 연극 <웃음의 대학>에 출연하는 등 무대와의 인연을 계속 이어왔다.

지난 10월20일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황정민은 “배우라는 직업을 선택한 이상 관객과의 소통이 중요하다. 지난해 출연했던 뮤지컬 <나인>은 너무 어두운 작품이어서 소통이 많이 힘들었다. 그래서 이번엔 더 밝고 명랑한 작품으로 돌아왔다”고 오랜만에 컴백한 소회를 밝혔다.  

그는 이어 “배우로서 무대 위나 카메라 앞에 있을 때 존재감을 느낀다. 그렇지 않다면 배우가 아닐 것이다”며 “아이스크림도 골라 먹는 재미가 있는데 배우도 여러 작품을 해서 여러분이 골라 보도록 할 의무가 있다고 생각한다. 이것이 제가 열심히 하는 이유다”고 덧붙였다.

사랑의 아픈 상처 품고 사는 피로연 가수 로비 하트 역
박건형과 더블캐스팅…“다른 모습의 로비 하트 보일 것”


그는 또 “내 시작이 무대였고 무대는 내 세상 같아서 계속 찾게 된다”며 “무대에서 관객들과 느낌을 주고받는 행복함은 이루 말할 수 없다”고 무대에 대한 애정을 전했다.

이번 공연에서 로비 하트는 황정민과 박건형이 번갈아 연기한다. 드류 배리모어가 연기했던 여주인공 줄리아 설리번 역은 방진의가 맡았으며 줄리아의 친구 홀리 역은 윤공주와 김소향이 더블캐스팅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 포토 / 영상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부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676-5113
  • 팩스 : 02-2679-373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모
  • 법인명 : (주)일요시사신문사
  • 제호 : 일요시사
  • 등록번호 : 서울 다3294(정기간행물)·서울 아02802(인터넷신문)
  • 등록일 : 1993년 11월5일
  • 발행일 : 1996년 5월15일
  • 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일요시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일요시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joomo@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