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타♥남연우, 스킨십에도 당당한 커플…여전한 애정행각 “함께 술 마셔, 사람에 취해”
치타♥남연우, 스킨십에도 당당한 커플…여전한 애정행각 “함께 술 마셔, 사람에 취해”
  • 김민지 기자
  • 승인 2019.08.12 12:04
  • 호수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 (사진: 채널A)
▲ (사진: 채널A)

[일요시사 취재2팀] 김민지 기자 = 래퍼 치타가 예능에 출격해 연인을 언급했다.

그녀는 지난 11일 방송된 채널A <취향저격 선데이-우리집에 왜 왔니>에 모습을 드러내 솔직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모았다.

이날 그녀는 연인과의 일화를 밝히면서도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 당시 그녀는 연인과의 스킨십 관련 질문을 받았고 이에 “입을 맞춘 지 얼마 안됐다”고 고백했다.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할 때마다 연인에 대한 애정을 과감 없이 드러내 화제가 되고 있는 그녀.

특히 그녀는 최근 KBS2 <안녕하세요>에서도 연인을 향한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당시 그녀는 연인과의 관계에 대한 질문이 이어지자 좋은 시간들을 보내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함께 하는 술이 달다. 사람한테 취하게 된다. 두 병만 먹어도 취한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그녀의 연인은 영화감독 남연우인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