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대양 전 사학연금 자금운용관리단장, 세계 최고 국부펀드로!
박대양 전 사학연금 자금운용관리단장, 세계 최고 국부펀드로!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9.08.09 10:03
  • 호수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일요시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일요시사

▲ 박대양 전 사학연금 자금운용관리단장
▲ 박대양 전 사학연금 자금운용관리단장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한국투자공사(KIC)는 지난 5일 투자운영본부장(Chief Investment Officer) 겸 부사장에 박대양 전 사학연금 자금운용관리단장(CIO)을 임명했다.

박 신임 본부장은 1987년 삼성생명보험 운용역을 시작으로 새마을금고연합회 투자전략팀장, 알리안츠생명보험 자금운용 실장 등을 역임했다.

박 신임 본부장은 지난 2017년부터 올해까지 사학연금공단 자금운용관리단장으로 재직, 해외투자에 대한 폭넓은 이해와 투자경험을 보유한 자산운용 전문가로 평가받는다.

한국투자공사 신임 CIO로 임명
삼성생명 시작, 유관업무 경험

최희남 KIC 사장은 “박 신임 본부장은 보험사 및 연기금 등 자기 책임하에 자산을 운용하는 에셋 오너(Asset Owner) 기관의 CIO를 오래 역임하며 투자 전문성은 물론, 조직을 이끄는 리더십과 높은 도덕성을 갖춘 적임자”라며 “앞으로 해외투자와 관련한 자산운용 경험과 전문지식 등을 바탕으로 KIC가 세계 최고의 국부펀드로 도약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