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북 길주 등 북한 지진 “자연지진 추정된다”
함북 길주 등 북한 지진 “자연지진 추정된다”
  • 김해웅 기자
  • 승인 2019.03.21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시사  취재2팀] 김해웅 기자 = 21일, 북한 핵실험장소 인근으로 알려진 함북 길주 및 황해도 해역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날 지진은 오전 7시13분께 북한 황해도 옹진 남서쪽 43㎞ 해역서 발생했으며 규모 2.7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진 발생 지점은 북위 37.56, 동경 125.20이고 발생 깊이는 6㎞로 인공지진이 아닌 자연지진인 것으로 알려졌다.

기상청 관계자는 “지진 피해는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앞서 오전 4시41분께 북한 함경북도 길주 북서쪽 45㎞서도 규모 2.8의 지진이 발생한 바 있는데 기상청은 “자연지진이며, 피해는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