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예감> ‘메이크업 아티스트’ 문송희
<스타예감> ‘메이크업 아티스트’ 문송희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9.02.25 16:22
  • 호수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형보다는 시술, 시술보다는 화장”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메이크업 아티스트 문송희가 가수로 깜짝 변신했다. 첫 프로젝트 싱글앨범은 발라 발라(사랑의 메이크업)’.
 

▲ ‘메이크업 아티스트’ 문송희
▲ ‘메이크업 아티스트’ 문송희

얼굴에 화장품을 바르다를 위트있게 줄임말로 표현한 제목의 세미트로트 장르다. 시간과 공을 들여 예뻐 보이려는 여성들의 마음과 노력을 잘 몰라주는 남자친구에게 애교를 부리듯 어필하는 내용이 담겼다.

첫 싱글앨범 ‘발라 발라 ’
가수로 깜짝 변신해 화제

무대 위에서 백업 댄서들과 함께 브러쉬, 립스틱, 쿠션 등의 화장품 소품을 활용해 독특한 메이크업 퍼포먼스 무대를 꾸미고 있다.
 

소속사 측은 메이크업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은 나날이 높아져가고 있고, 그에 따라 메이크업 관련 뷰티사업도 고공행진 중이라며 발라 발라는 요즘 트렌드에 맞춰 메이크업을 보다 즐길 수 있게 하는 게 주요 콘셉트라고 전했다.

립스틱 등 화장품 소품
독특한 퍼포먼스 무대

케이뷰티(K-beauty) 메이크업 전문 아티스트인 문송희는 20173TV조선서 방영된 <며느리 모시기> 1·2회서 메이크업 며느리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방송 당시 문송희는 예비 시어머니들에게 첫 대면 인사를 할 때 여러분의 내면과 외면을 아름답게 만들어 드리는 직업을 가지고 있다고 자신을 어필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