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 대표 3파전
당 대표 3파전
  • 자료제공 : 정치부 / 사진 사진부
  • 승인 2019.02.11 09:30
  • 호수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당 대표 레이스에서 원외 주자들의 강세가 두드러진다. 오세훈 전 서울시장과 황교안 전 국무총리, 홍준표 전 대표가 삼각구도를 형성하고 있다. 선거를 준비하는 나경원 원내대표 입장은 난감할 수밖에 없다. 자칫 계파 대리전으로 확전될 수 있기 때문이다. 당 대표를 뽑는 전당대회는 오는 27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