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의 쉼표가 필요할 때
삶의 쉼표가 필요할 때
  • 문화부
  • 승인 2019.02.11 09:20
  • 호수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맹이여행자 / 행복우물 / 1만5000원

‘여행에 미치다’ ‘유디니’ ‘내일뭐하지’ 등에서 16만뷰 이상의 유명세를 탄 꼬맹이여행자의 이야기 <삶의 쉼표가 필요할 때>. 신의 직장이라고 불리는 금융공기업을 그만두고 새로운 삶을 살아보고자 세계여행을 떠난 저자가 428일간 44개국에서 만난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여행지에서 만난 이들의 삶과 철학, 세상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 그리고 사유의 깊이가 어우러져 만들어내는 잔잔한 감동과 울림들을 만나볼 수 있다. ‘주변에 어떤 사람이 있는가’가 그 사람의 내면을 알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 듯, ‘여행지에서 어떤 사람을 만나고 어떤 대화를 했는가’가 그 여행자의 내면을 가장 잘 표현해 줄 수 있을 것이다. 꼬맹이여행자가 만난 타자들, 바라나시에서 만난 선재, 읊을 줄 아는 시가 뭐냐고 묻는 아이들, 그리고 카르마를 믿게 해준 먼 곳 사람들의 이야기는 지쳐있던 우리 일상에 활력과 빛을 가져다 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