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오정연, 체중 감량 자신감 보여준 가슴 절개 상의 “바차타 공개 예고”
<라디오스타> 오정연, 체중 감량 자신감 보여준 가슴 절개 상의 “바차타 공개 예고”
  • 김민지 기자
  • 승인 2019.01.30 18:46
  • 호수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라디오스타 오정연 (사진: 오정연 인스타그램, MBC ‘라디오스타’)
▲ 라디오스타 오정연 (사진: 오정연 인스타그램, MBC ‘라디오스타’)

[일요시사 취재2팀] 김민지 기자 = <라디오스타> 오정연 전 KBS 아나운서가 반전 매력을 발산했다.

30일(오늘)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서 오정연 전 아나운서가 최근 카페 아르바이트와  연예계 활동을 병행하는 것에 대한 이야기를 털어놓을 것을 예고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오정연 전 아나운서는 이날 방송을 통해 급격한 체중 증가로 대중의 놀라움을 자아냈던 것을 솔직하게 언급하며 그동안 자신이 겪었던 마음의 변화에 대해서도 이야기할 예정이다.

<라디오스타> 출연만으로도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오정연 전 아나운서는 지난해 11월 체중 증가로 급격하게 변화가 생긴 모습으로 공식 석상에 등장해 대중의 관심을 한 몸에 받은 바 있다.

오정연 전 아나운서는 당시 SNS에 자신의 몸무게가 십여 킬로가 늘었다고 털어놓았던 바. 이후 체중 감량을 약속한 오 전 아나운서는 체중 감량에 성공한 모습으로 대중들 앞에 모습을 드러내며 또 다른 화제를 낳기도 했다.

이날 역시 오정연 전 아나운서의 의상이 대중의 눈길을 사로잡았고, 오 전 아나운서는 가슴 부분이 절개된 흰색 상의에 체크 셔츠를 걸치고 등장해 달라진 몸매를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오정연 전 아나운서는 힘든 시기를 겪을 때 큰 도움이 된 바차타 댄스 무대를 공개할 예정인 바. 오 전 아나운서가 도미니카 공화국의 전통 커플 댄스로 남녀 파트너 간의 농도 짙은 스킨십이 특징인 바차타를 어떤 식으로 소화해 낼 것인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오늘 밤 11시 10분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