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2019 설 와인선물세트 49종 출시
하이트진로, 2019 설 와인선물세트 49종 출시
  • 김해웅 기자
  • 승인 2019.01.30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랑스, 스페인, 아르헨티나 산 고품격 와인 세트 구성
▲ (사진 왼쪽부터)프랑스 럭셔리 5호 - 제라르베르트랑 떼루아르 꼬르비에르, 미네르부아 2) 마르께스 데 리스칼 2호 - 마르께스 데 리스칼 레세르바, 아리엔조 크리안사 3) 아르헨티나 럭셔리 세트 - 끌로 드 로스 씨에떼
▲ (사진 왼쪽부터)프랑스 럭셔리 5호 - 제라르베르트랑 떼루아르 꼬르비에르, 미네르부아 2) 마르께스 데 리스칼 2호 - 마르께스 데 리스칼 레세르바, 아리엔조 크리안사 3) 아르헨티나 럭셔리 세트 - 끌로 드 로스 씨에떼

[일요시사 취재2팀] 김해웅 기자 =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기해년 설을 맞아 와인 선물세트 49종을 출시한다. 

이번 설 와인 선물세트는 밸류 와인부터 프리미엄, 특급 와인까지 국가별, 가격별로 소비자들의 기호를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와인들로 풍성하게 준비했다.

특히, 남부 프랑스 와인과 스페인, 아르헨티나, 호주 등 다양한 국가의 고품질 와인을 합리적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프랑스 럭셔리 와인 세트는 프랑스 남부 지역을 대표하는 최고의 와이너리인 ‘제라르 베르트랑’이 만든 ‘떼루아르 꼬르비에르’와 ‘떼루아르 미네르부아’로 구성했다.

제라르 베르트랑은 와인 스펙테이터서 선정한 프랑스 밸류 와이너리로 최고의 프리미엄 와인으로 꼽힌다.

유럽을 넘어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스페인 와이너리인 ‘마르께스 데 리스칼’은 스페인 왕실의 공식 와이너리다. ‘레세르바’와 ‘비냐 코야다’로 구성된 마르께스 데 리스칼 2호 세트는 진한 과실향과 다양한 풍미를 자랑하는 고품격 와인으로 소중한 이를 위한 선물용으로 제격이다.

아르헨티나 럭셔리 와인 세트는 ‘죽기 전에 꼭 마셔봐야 할 와인 1001’에 선정된 ‘끌로 드 로스 시에떼’ 와인으로 구성했으며, 2018년 평창올림픽 만찬 와인으로 선정됐다.

뉴질랜드 와인인 ‘머드하우스 피노누아’ ‘소비뇽 블랑’으로 구성된 럭셔리 세트 1호는 와인스펙테이터 TOP 100에 선정된 프리미엄 와인이자, 영국 시장 내 TOP 5 뉴질랜드 와인으로 선정돼 그 명성을 자랑한다.

한편, 이탈리아 명품 2호 ‘달 포르노 로마노 아마로네’는 와인 전문지 <디켄터>서 ‘죽기 전에 마셔봐야 할 100대 와인’으로 선정된 특급 와인세트이다.

극한의 선별과정을 거쳐 1그루의 포도나무서 단 한 잔 밖에 만들 수 없는 귀한 와인으로, 국내에서는 600병 미만 수량만 판매한다.

이외에도 하이트진로는 미국 오바마 대통령의 마지막 만찬 건배사에 등장한 위인인 ‘필리프 마쩨이’의 후손이 선보이는 오마주 와인으로 유명한 ‘필리프’ 와인과 진한 맛의 고품질 와인이자 한국인 입맛에 잘 맞는다는 평을 받고 있는 ‘샤또 보쉔 꼬뜨 뒤 론 그란 레세르바’와 ‘샤또 보쉔 꼬뜨 뒤 론 빠비용’ 세트도 판매한다.

2019년도 하이트진로 설 와인선물세트 가격은 4만원대부터 20만원대까지 다양하게 구성해 고품질의 합리적인 가격을 자랑한다. 신세계 백화점 본점을 비롯해, 롯데백화점(건대, 강남, 노원, 청량리, 수원, 광주, 광복, 부산), 현대백화점(판교 천호 목동, 송도)서 구입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