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손예진, 식지 않는 열애설
현빈-손예진, 식지 않는 열애설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9.01.25 09:39
  • 호수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현빈과 열애설에 휩싸인 배우 손예진
▲ 현빈과 열애설에 휩싸인 배우 손예진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최근 1982년생 동갑내기 배우 현빈과 손예진의 열애설이 수그러들 줄 모르고 있다.

양측 모두 열애설을 부정하고 나섰지만 누리꾼들은 온갖 추측을 쏟아내고 있다. 

두 배우는 지난 9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미국서 부모님과 함께 식사를 했다’는 목격담이 올라오며 국내 포털사이트 검색어 순위를 점령했다.

곧장 부인했지만 21일에는 두 배우가 마트서 장을 보는 사진이 게재되면서 난리가 났다. 

동행 장면 잇달아 목격
친한 동료 사이일 뿐?

양측 소속사는 여전히 “친한 지인들도 함께 있었다. 서로 친한 동료 사이”라고 선을 긋고 있다.

두 배우는 지난해 9월 개봉한 영화 <협상>서 호흡을 맞췄을 때부터 ‘잘 어울린다’는 평이 많았다.

이 때문에 사실 여부와 별개로 “결혼 적령기를 채운 두 배우가 차라리 연인이었으면 좋겠다”는 누리꾼들의 응원 아닌 응원 목소리가 크다. 

온라인 상에서는 수차례 열애설을 부인하다 2017년 결혼한 배우 송중기·송혜교 커플을 거론하며 “나중에 갑자기 결혼 발표하는 것 아니냐”는 의견도 적지 않게 나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