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황유소년야구연맹 홍보대사 위촉
봉황유소년야구연맹 홍보대사 위촉
  • 홍현선 기자
  • 승인 2019.01.15 15:54
  • 호수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소년야구에 관심을”

[JSA뉴스] 홍현선 기자 = SBS스포츠의 홍재경 아나운서와 윤성호 아나운서가 유소년야구 알리기에 나선다. 봉황유소년야구연맹(회장 조상현)은 최근 홍재경 아나운서와 윤성호 아나운서에게 위촉장을 전달하고 연맹 홍보대사로 임명했다.
 

▲ SBS스포츠 윤성호 아나운서
▲ SBS스포츠 윤성호 아나운서

어린이들에게 야구를 통해 꿈과 희망을 안겨주기 위해 이번 주 새롭게 출범하는 봉황유소년야구연맹은 오랫동안 스포츠 아나운서로 활동해온 두 아나운서를 통해 유소년야구의 홍보와 활성화를 위한 힘찬 첫걸음을 내딛는다.

이번 홍보대사 위촉으로 그동안 프로야구에 비해 상대적으로 위축됐던 유소년야구가 좀 더 팬들의 관심을 받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프로야구는 3년 연속 800만 관중을 동원하는 등 팬들의 성원 속에 진행되고 있지만 유소년야구를 비롯한 아마야구에 대한 관심도는 그리 높지 않았던 것이 사실이다.

홍재경 아나운서는 봉황유소년야구연맹 홍보대사로 위촉된 데 대해 현재 프로야구가 사랑을 받고 있지만 어느 종목이든지 길게 가려면 그 기초와 뿌리가 되는 아마추어가 튼튼하게 자리잡아야 한다미약하지만 아마야구와 유소년야구를 알리는 데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홍재경 ·윤성호 아나운서 
홍보 ·활성화 위한 첫걸음

윤성호 아나운서 역시 프로야구의 발전을 위해서는 아마야구가 활성화돼야 하는데 그동안 지원이 부족했던 것 같다유소년야구 발전을 위해 조금이나마 힘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2014SBS스포츠에 입사한 홍재경 아나운서는 그동안 야구·배구·골프 등 각종 프로그램을 현장과 스튜디오서 진행해온 6년 차 스포츠 아나운서로, 스포츠를 보는 것뿐 아니라 직접 하는 것도 즐기는 스포츠 마니아로 알려져 있다.
 

▲ SBS스포츠 홍재경 아나운서

지난 2006년 입사한 윤성호 아나운서(스포츠본부 차장) 역시 올해 SBS스포츠 14년 차로 프로야구, 고교야구, 농구, 배구를 비롯한 구기종목과 동계스포츠까지 다양하게 현장 중계를 경험한 베테랑 스포츠중계 아나운서다.

한편 봉황유소년야구연맹은 지난 11일, 서울시 중구 구민회관서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연맹은 창립 총회가 끝난 후 가맹 팀 모집을 시작으로 오는 3월부터 대회를 진행할 계획이다. 가맹 팀 모집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연맹 사무국(사무국장, 010-9761-3579)으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