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기해년 새해맞이’ 인사말, 센스 넘치는 ‘요즘 애들’ 되기…“남녀노소에게 통하는 방법”
‘2019년 기해년 새해맞이’ 인사말, 센스 넘치는 ‘요즘 애들’ 되기…“남녀노소에게 통하는 방법”
  • 김민지 기자
  • 승인 2018.12.31 15:59
  • 호수 119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JTBC)
▲ (사진: JTBC)

[일요시사 취재2] 김민지 기자 = 2019년을 앞두고 주변 지인들에게 전할 인사말을 고민하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다.

 

31일 대부분의 누리꾼들이 자신의 주변 지인들에게 진부한 인사말 대신 센스 있는 문구를 전하기 위해 고충을 겪고 있다.

 

그동안 가장 무난하게 이용되는 인사 문구는 황금돼지의 해를 맞아 빛나고 기쁜 한 해 되세요” “가족 모두 건강하시고 알찬 한 해가 되시길 기원합니다등이 있다.

 

또한 약간의 센스를 겸비하려면 빛나는 황금처럼 밝고 행복한 신년 되세요” “황금돼지의 기운처럼 행운 가득하시길 바랍니다등의 문구를 사용하면 된다.

 

이어 요즘 애들처럼 신조어를 사용하고 싶다면 “2019년 들숨에 건강을, 날숨에 재력을 얻으세요” “적게 일하고 많이 버는 한 해 되세요등의 인사말을 전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