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글와글NET세상> 치어리더와 눈요기 설왕설래
<와글와글NET세상> 치어리더와 눈요기 설왕설래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8.12.17 13:59
  • 호수 119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몸 보지 말고 춤만 보세요?

[일요시사 취재1팀] 박민우 기자 = 인터넷에서 이슈가 되고 있는 사안을 짚어봅니다. 최근 세간의 화제 중에서도 네티즌들이 와글와글하는 흥미로운 얘깃거리를 꺼냅니다. 이번 주는 치어리더와 눈요기에 대한 설왕설래입니다.
 

▲ 치어리더 황다건(사진 왼쪽)과 박현영
▲ 삼성 라이온스 치어리더 황다건(사진 왼쪽)과 박현영

치어리더들이 온라인을 중심으로 자행되는 성희롱에 분노하고 있다. 아직 미성년자인 삼성 라이온즈 치어리더 황다건이 제일 먼저 정신적 피해를 호소했다.

아직 어린데

황다건은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치어리더라는 직업은 재밌고 좋은 직업이지만 그만큼의 대가가 이런 건가라며 댓글창은 더러워서 못 보겠고, 연락으로 관계하는 묘사부터해서 사진 영상 다양하게도 오는데 제발 좀성적으로 성희롱이든 뭐든 너무 심하다고 적었다.

이어 이런저런 글 보게 되면 그날 하루는 다 망치는 것 같고, 하루 종일 이 생각밖에 안 나고 이젠 겁이 나기도 한다내 얘기가 이렇게 돌아다니는가 싶고 막막하다. 부모님이 이런 거 보게 되는 것도 그저 죄송스러울 따름이라고 속상해했다.

그러면서 황다건이 게재한 것은 자신의 무대 위 모습과 함께 일간베스트(이하 일베) 커뮤니티 게시글을 캡처한 사진이다. 일베 회원들은 이 사진에 성적 수치심을 유발할 만한 댓글을 달았다. 해당 글은 삭제됐지만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재생산되고 있다.

동료 치어리더 심혜성도 비슷한 고충을 털어놨다. 지난 11일 자신의 SNS“‘성희롱이 싫으면 노출이 없는 옷을 입어라, 노출 없는 일을 해라는 말로 피해자에게 모든 책임을 안기고라며 수십 수백 명의 치어리더가 성희롱을 수도 없이 당해도 그중 몇 명이 나처럼 자기 의견을 알릴 수 있을까?”라고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치어리더들 잇달아 성희롱 피해 호소
성적 수치심 유발 사진·댓글에 충격

심혜성은 초상권도, 피해를 입고도 피해 입었다고 말할 권리도, 피해자가 될 권리도, 그 어떤 인권도 없는 우리일지도라며 혹여나 논란거리가 되어 남에게 피해가 될까 봐, ‘노이즈 마케팅’ 이딴 소리나 들을까 봐 어떤 의견도 내지 못하는, 어리고 조신하지만 너희들의 성욕은 채워줘야 하는 직업일지도라고 개탄했다.

치어리더 박현영 역시 우리가 노출하고 싶어서 하는 게 아닌, 그냥 춤추고 무대 위에 서는 게 좋아서 치어리더라는 일을 하는 사람도 충분히 많다는 걸 알아주세요. 제발이라고 댓글로 공감을 표했다.

박기량이 털어놓은 고충도 다시금 재조명되고 있다. 박기량은 과거 한 예능 프로그램서 한 기업 체육대회에 참여했는데 아버지 연배 되는 분이 술을 따르라고 한 적이 있었고, 밑에서 카메라로 찍는 분들도 있었다고 토로한 바 있다.
 

▲ 치어리더 박기량
▲ 치어리더 박기량

그렇다면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의 생각은 어떨까. 다양한 의견은 다음과 같다.

보여주는 서비스=성희롱?’<ddd0****> ‘누가 억지로 끌고 와서 시킨 것도 아닌데’<stt2****> ‘힘들면 다른 일 많은데 왜 그걸 하면서 힘들다 난리인지 이해가 되질 않네’<ston****> ‘노출하고 싶어서 하는 게 아니면 노출을 강요하는 치어리더라는 직업은 없애는 게 옳겠네요’<iiho****>

앞으로 치어리더 안 쓰면 된다. 스포츠에서 퇴출시키자!’<werk****> ‘이참에 성상품화 직업군들 싹 다 없애자. 대표적으로 승무원, 치어리더, 레이싱걸 등. 요즘 시대에 정말 안 맞는 직업군이다. 남녀 서로 불편해진다’<minj****> ‘치어리더는 더 이상 미성년자 쓰지 마’<xbas****>

노출을 한다는 건 남에게 보이고 싶다는 것이고, 입으로 떠든다는 건 남이 들으라는 소리인데. 남이 보는 것 싫으면 입으면 되고, 구설수가 싫으면 입 닫고 살면 되는 것’<gogo****> ‘여자들도 야구장, 농구장 치어리더 보는 거 불편합니다. 특히 아이들이랑 가족끼리 응원가는 경우 더 그렇습니다’<oggy****>

짧은 옷에 노출하고 선정적인 춤추면서 그냥 봐 달라? 이중성이 놀랍다’<ange****> ‘그냥 치어리더 관두면 됩니다. 그리고 노출 필요 없는 곳에서 춤추면 되지요. 뭐가 문제인지?’<ikl0****> ‘성희롱을 정당화 하지 마세요. 그렇다면 범죄를 옹호하고 있는 겁니다’<musi****> ‘치어리더들이 잘못한 거 없다. 잘못이 있다면 자기 직업에 최선을 다한 것 뿐’<9579****>

어린 학생을 대상으로 성희롱 및 추파를 던지는 사람들은 분명 잘못된 행동을 했고 처벌받아 마땅합니다’<sj28****> ‘성희롱을 당해도 되는 게 세상 어디 있음?’<quee****>

노출을 강요?

성범죄자들은 강력 처벌해야 합니다. 시대는 자꾸 변해가는데 그 자리에 그대로 계속 정체돼 있는 현실이 안타깝네요. 성범죄로 피해 입으신 분들 힘내시길 바랍니다’<kimq****> ‘부정적인 댓글은 무시하고 더 열심히 힘내요!’<dhkw****>

 

<pmw@ilyosisa.co.kr>

 

<기사 속 기사> 미성년자 성희롱 처벌은?

치어리더 황다건 같은 미성년자를 성희롱할 경우 어떤 처벌을 받을까.

아동복지법 제17조는 만 18세 미만 아동이나 청소년에게 음란행위를 시키거나 성희롱 등 성적 학대행위를 금지하고 있다. 이를 어기면 10년 이하의 징역형을 받거나 1억원 이하의 벌금을 물어야 한다.

청소년성보호법 제7조는 위치·지위를 이용한 위계 또는 힘을 이용한 위력으로 아동·청소년을 간음하거나 추행하면 5년 이상의 유기징역형 처벌을 내리도록 하고 있다.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