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6개사 경북PRIDE상품 기업 지정서 수여
경북도, 6개사 경북PRIDE상품 기업 지정서 수여
  • 박 일 기자
  • 승인 2018.12.14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

[일요시사 정치팀] 박 일 기자 = 경북도(도지사 이철우)는 14일, 접견실서 2018년도 ‘경북PRIDE상품’으로 신규 선정된 6개 기업에 지정서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올해 신규로 지정된 6개 상품은 ▲ ㈜니텍스제침(대표이사 이기황)의 ‘제침’▲ ㈜두원테크(대표이사 이대원)의 ‘플라스틱 OLED 얼룩검사 및 보상기’ ▲ ㈜월드에너지(대표이사 류진상)의 ‘흡수냉동기 및 흡수냉온수기’▲ ㈜윈텍스(대표이사 고인배)의 ‘메쉬 패브릭(Mesh Fabric)’▲ 하나(대표 안용우)의 ‘접착기(자동포장기계)’▲ 호신섬유㈜(대표이사 이석기)의 ‘천연감성 여성의류용 소재’로 우수한 기술력과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경북도를 대표하는 제품이다.

특히 ㈜월드에너지의 ‘흡수냉동기 및 흡수냉온수기’는 미사용 폐열원을 활용해 냉·난방을 공급함으로써 전기식 냉동기·냉·온수기에 비해 전력 소비량을 줄인 에너지 절약형 제품이다.

현재 미국, 유럽 등에 활발히 수출 중이며, 지난 9월에는 고용 증가와 수출 확대 등의 공로를 인정받아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18 중소기업 기술혁신대전’서 대통령표창을 수상한 기술 중심의 고성장기업이다.

㈜윈텍스의 ‘메쉬 패브릭’은 자체 탄성을 보유하고 있는 기능성 직물로 고 탄력성, 통기성 및 복원력이 뛰어나 사무용 의자 등받이에 주로 사용되고 있으며 신발, 인테리어, 자동차시트 등 다양한 제품 개발도 추진하고 있어 향후 성장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경북도는 우수한 기술력과 해외시장서 성장가능성을 인정받은 상품을 지난 2007년부터 ‘경북PRIDE상품’으로 지정해오고 있다.

올해 신규 지정된 6개 제품을 포함한 74개 상품은 해외시장개척단 파견, 수출상담회 개최, 컨설팅 제공, 해외홍보물 제작 등 맞춤형 수출지원을 통해 경북형 강소기업으로 육성해나가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경북PRIDE상품’ 기업 중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글로벌강소기업’에 ㈜모비프렌, ㈜하나텍스, ㈜석원, 영창케미칼㈜, 대림로얄이앤피㈜, ㈜한중엔시에스 등 6개사가 선정되기도 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월드클래스300’에는 ㈜전우정밀이 선정되는 등 그동안 경북도가 추진한 경북형 강소기업 육성시책의 실질적인 효과를 입증하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지금은 강소기업들이 경제성장과 일자리창출을 이끄는 시대로, 제조업이 살아야 좋은 일자리가 많이 생긴다”며 “경북도를 대표하는 PRIDE상품 기업으로서 자긍심을 갖고 강소기업을 뛰어넘어 세계 속의 히든챔피언으로 성장해 경북경제의 튼튼한 뿌리가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