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인물 이슈&피플
손연재, 체조요정의 인생 2막
  • 박민우 기자
  • 등록 2018-08-10 10:44:56
  • 승인 2018.08.10 10:48
  • 호수 1179
  • 댓글 0
▲체조요정 손연재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체조요정’ 손연재가 해설위원으로 변신한다.

손연재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서 KBS 리듬체조 중계 방송을 해설한다.

선수생활을 끝낸 뒤 처음 선택한 분야다.

손연재는 “20년 가까이 정든 매트를 떠난다는 것은 쉽지 않은 결정이었다. 또한 다시 돌아오기까지 큰 용기와 결심이 필요했다. 리듬체조 선수로서 큰 사랑과 관심을 받았던 만큼 팬들과 다시 만나는 연결고리도 리듬체조이길 희망했다”고 말했다.

선수로서는 시상대 가장 높은 곳까지 올랐지만 해설자로는 첫 무대이기에 임하는 자세도 남다르다.  

손연재는 “초보 해설자이기에 부족한 부분이 더 많을 것이다. 국민 여러분들과 함께 선수들을 응원한다는 각오로 최선을 다해 마이크를 잡겠다”며 해설위원으로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아시안게임 리듬체조  
KBS 해설위원으로 변신

한편 손연재는 최근 새로운 소속사와 손을 잡고 또 다른 도전을 시작했다.

HCP(현대중앙기획)가 그곳. HCP는 1996년 창립된 회사로 광고대행과 에이전시 업무를 수행해온 중견 기업이다.  

HCP측은 “손연재를 새로운 가족으로 맞이하게 되어 큰 기쁨이라 생각한다. 모든 계획을 셀러브리티와 우선적으로 협의하고 존중하는 마음으로 함께할 것”이라며 “손연재는 연예인이 아닌 스포츠 셀러브리티”라고 밝혔다.

이는 인생의 2막을 리듬체조를 위해 공헌하겠다는 손연재의 의지가 반영된 것이다.

HCP는 “스포츠 셀러브리티 손연재만이 할 수 있는 가치있는 일에 집중할 계획”이라며 “회사가 셀러브리티를 독점하는 것이 아닌 각 분야 최고의 파트너들과 함께 더 큰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새로운 매니지먼트 방식을 도입하겠다”고 덧붙였다.
 

<pmw@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