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인물 이슈&피플
원희룡 제주도지사, 무소속이냐 한국당이냐
  • 박민우 기자
  • 등록 2018-04-13 15:01:44
  • 승인 2018.04.13 15:03
  • 호수 1162
  • 댓글 0
▲원희룡 제주지사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바른미래당을 탈당했다.

지난 10일 제주도청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서 그는 “오랜 고뇌 끝에 오늘 바른미래당을 떠난다”며 이같이 선언했다.

원 지사는 이어 “정치를 시작하면서 가졌던 개혁정치의 뜻을 현재의 정당구조에서는 실현하기 어렵다는 결론을 내렸다”며 탈당 이유를 설명했다.

원 지사의 바른미래당 탈당은 오는 6월13일 치러질 지방선거서 제주도지사 선거에 나서기 위한 것으로, 원 지사는 이후 무소속으로 도지사 선거 출마를 위한 일정을 밟을 것으로 예상된다.

“개혁정치 실현 어렵다”
바른미래당 전격 탈당

그는 “현재의 특정 정당에 매이지 않고, 당파적인 진영의 울타리도 뛰어 넘겠다”며 “제주도민의 더 나은 삶과 제주도의 더 밝은 미래에 집중하며 도민들로부터 신뢰받는 민생 정치에 매진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나 자신부터 철저히 거듭나겠다. 국민의 삶 속으로, 제주도민의 삶 속으로 더 깊이 들어가겠다”며 “자만심으로 스스로 자신의 틀 속에 갇힌 것은 없는지 철저히 돌아보고, 변화하겠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원 지사는 “진정한 민생과 통합의 정치로 거듭나겠다”며 “지켜봐 주시고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원 지사는 조만간 제주도지사 출마를 공식 선언할 것으로 알려졌다.
 

<pmw@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