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인물 이슈&피플
정진석 추기경, 입학 60여년 만에…
  • 박민우 기자
  • 등록 2018-02-09 11:20:00
  • 승인 2018.02.09 11:21
  • 호수 1153
  • 댓글 0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정진석 추기경이 서울대 명예 졸업장을 받는다. 서울대에 입학한 지 60여년 만이다.

서울대 관계자는 지난 4일 “정 추기경에게 명예 학사 졸업장을 주는 절차를 밟고 있다”며 “사실상 명예 졸업장을 주는 것으로 확정된 상태”라고 말했다.

정 추기경은 오는 26일 열리는 서울대 학위 수여식에 참석해 축사도 할 예정이다.

서울대는 국가와 국민을 위해 공헌한 바가 크거나 학교 발전에 크게 이바지한 자를 선정해 매년 졸업식 때마다 명예 졸업장을 수여하고 있다.

서울대 명예 졸업장 받아
6·25로 화공과 졸업 못해

정 추기경은 1950년 서울대 화학공학과에 입학했지만, 그해 6·25가 발발하면서 1학기만 다닌 채 졸업을 하지 않았다.

이후 가톨릭대 신학과에 입학해 1961년 졸업하면서 성직자의 길을 걷게 됐다.

이번 명예 졸업장 수여는 지난해 12월 별세한 최창락 전 한국은행 총재가 직접 서울대에 후배들에게 귀감이 된다며 명예졸업 추천서를 보내면서 이뤄지게 됐다.

정 추기경과 절친한 친구 사이인 최 전 총재는 기획재정부 전신인 경제기획원 기획예산관리담당관, 조사통계국장, 경제기획국장 등을 거쳐 차관과 동력자원부장관 등을 지냈다.
 

<pmw@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