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사회 사건/사고
여성 다리 ‘찰칵’ 생활용품점 몰카맨
  • 김경수 기자
  • 승인 2017.07.14 09:55
  • 호수 1123
  • 댓글 0

[일요시사 취재2팀] 김경수 기자 = 서울 송파경찰서는 생활용품점서 여성의 다리를 휴대전화로 몰래 촬영한 이모씨를 지난 10일 불구속 입건했다.

이씨는 지난 4일 서울 송파구 잠실동의 한 생활용품점서 휴대전화 카메라를 이용해 한 여성의 다리 등을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을 눈치챈 피해 여성의 신고로 경찰이 현장에 출동하자 이씨는 재빨리 뛰어 달아났지만 결국 150m가량 떨어진 한 골목 주차장서 뒤쫓아온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조사 결과 이씨의 휴대전화에서는 다른 여성 10여명을 몰래 찍은 사진이 발견됐다.
 

<cow-game-1@hanmail.net>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