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연예
<스타예감> ‘트로트 샛별’ 신미래뜨거운 무대 새로운 바람 기대하세요∼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7.07.03 11:00
  • 호수 1121
  • 댓글 0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트로트 신예 신미래가 대중 앞에 섰다. 신미래는 최근 첫 번째 싱글앨범을 발표했다.
 

타이틀곡 ‘째깍째깍’은 감성적이면서도 리드미컬한 노래. 사랑의 설렘과 기대를 수줍게 표현했다. 신미래의 독특한 음색이 돋보이며, 느리지도 빠르지도 않은 템포와 두근거리는 멜로디로 듣는 이의 가슴에 가까이 다가선다.

첫 번째 싱글앨범
타이틀 ‘째깍째깍’

수록곡 ‘내 사랑 고고’는 신나는 리듬과 멜로디의 곡이다. 째깍째깍과 달리 망설이지 않는 사랑의 행보를 대담하게 제시하는 듯하다.
 

다른 수록곡 ‘그때 그 사람’은 심수봉의 곡을 리메이크 했다. 대한민국 최고의 재즈피아니스트 김광민의 편곡으로 재해석, 재즈풍의 피아노연주로 완전히 탈바꿈했다. 리메이크 버전인 ‘미워요’는 원곡의 느낌을 그대로 살려 90년대의 향수를 자극한다.

감성적이면서 리드미컬
설렘·기대 수줍게 표현

소속사 측은 “신미래는 상큼 발랄한 외모와 독특한 음색으로 트로트뿐 아니라 가요계 전반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킬 것”이라며 “앞으로 당찬 신인의 뜨거운 무대를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pmw@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